11일 체감온도 뚝 더 추워…서울 -8도·춘천 -10도

동아닷컴입력 2017-01-11 10:16수정 2017-01-11 10:16

11일 기온이 크게 떨어지고 바람이 강하게 불어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10일 “내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내외로 떨어져 매우 춥겠다”며 “중부지방은 밤부터 구름이 많아지고 충남과 전북은 낮 동안 눈이 날리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8도, 인천 -6도, 수원 -6도, 춘천 -10도, 강릉 -5도, 청주 -6도, 대전 -4도, 전주 -3도, 광주 -2도, 대구 -4도, 부산 -2도, 제주 4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도, 인천 1도, 수원 2도, 춘천 2도, 강릉 3도, 청주 3도, 대전 5도, 전주 4도, 광주 6도, 대구 4도, 부산 5도, 제주 6도 등으로 관측된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3m로 일 것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체감온도가 영하권에 머무는 곳이 많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서울=뉴시스】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