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MC 이서원, 성추행·협박 혐의

동아닷컴입력 2018-05-17 15:07수정 2018-05-17 15:10

KBS2 뮤직뱅크의 MC로 활약 중인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

16일 한 매체는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연예인 A 씨를 성추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지난달 8일 서울 광진 경찰서에 입건됐고 조사를 받은 후 서울 동부지검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됐다고 보도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서원은 지난달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 연예인 A 씨에게 키스 등 신체 접촉을 시도하다 거부 당했고, 이에 A 씨가 자신의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하자 화가 난 이서원은 흉기로 A 씨를 협박했다고 알려졌다.


경찰에 입건이 된 후 소속사에도 이 같은 사실을 알리지 않고 모든 스케줄을 그대로 소화했다는 점에서 대중의 충격은 더욱 크다.

현재 '뮤직뱅크'와 '어바웃타임' 제작진은 이서원의 하차를 결정하고 대안을 찾는 중이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