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녀’가 또…2관왕 됐네

등록 2019.01.07.
2007년 여섯 살 나이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녀’로 뽑힌 프랑스 모델 ‘틸란 블롱도’, 어떻게 자랐을까요.

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2007년 여섯 살 나이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녀’로 뽑힌 프랑스 모델 ‘틸란 블롱도’, 어떻게 자랐을까요.

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