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 한국 시각 12일 오전 10시 개최

동아닷컴입력 2018-06-05 16:10수정 2018-06-05 16:13

미국 백악관은 4일 역사적인 북미 정상회담이 싱가포르 현지 시각 12일 오전 9시(한국 시각 오전 10시)에 열린다고 공식 발표했다.

백악관은 이날 북미 정상회담 개최 장소를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으나 샹그릴라 호텔이 거의 확실시된다. 싱가포르 정부는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샹그릴라 호텔 주변 지역을 ‘특별 행사 지역’(special event area)으로 지정했다.

AFP 통신과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새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언론브리핑에서 “북미 정상회담이 싱가포르 현지시간으로 오는 12일 오전 9시(한국시간 오전 10시)에 열린다”며 “우리는 북미 정상회담을 적극적으로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