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수도 파열로 충무로역 인근 '물난리'

동아닷컴입력 2018-07-17 15:56수정 2018-07-17 15:59
서울 충무로역에서 때아닌 물난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17일 오후 1시 25분쯤 충무로역 3번 출구 근처 도로가 침수됐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수도관 파열로 서울 지하철 충무로 역 근처 도로가 흙탕물에 잠긴 것. 현재 물은 거의 빠진 상태다. 하지만 수압 때문에 일부 도로 침하가 발생해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장을 수습 중이다.

이날 오후 서울시 교통정보과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퇴계로 (2가 → 4가) 충무로역(퇴계로3가)부근 상수도 파열로 도로에 물은 거의 빠졌으나 도로함몰과 토사가 도로에 있어 통제되고 있으니 주의하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