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모두가 뜨거웠던 ‘1987’년의 이야기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입력 2017-11-22 13:22수정 2017-11-22 13:24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한 멀티플렉스관에서 영화 1987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김윤석, 하정우, 유해진, 김태리, 박희순, 이희준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영화 1987는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냈던 사람들의 가슴뛰는 이야기를 다룬다.

'1987'은 12월 27일 개봉,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