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은 개돼지’ 발언 나향욱, 교육부 복직 확정

동아닷컴입력 2018-03-19 17:23수정 2018-03-19 17:26
“민중은 개돼지” 발언으로 물의를 빚어 파면됐던 나향욱 전 교육부 정책기획관이 정부를 상대로 낸 파면 불복 소송에서 최종 승소해 복직이 확정됐다.

교육부는 18일 “법무부 국가송무 상소심의위원회가 1, 2심 판결을 뒤집기 어렵다는 상고 불허 방침을 15일 통보해 와 상고를 포기하고 2심 판결을 수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교육부가 상고를 포기함에 따라 나 전 기획관은 상고 기한 2주가 경과한 17일 승소가 최종 확정됐다.


나 전 기획관은 2016년 7월 한 언론사 기자들과 저녁 식사를 하며 “민중은 개·돼지로 보고 먹고 살게만 해주면 된다” “신분제를 공고화해야 한다.” 등 발언을 한 사실이 보도돼 논란을 빚었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