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살리는 ‘영웅’, 배우 김영웅입니다

동아닷컴입력 2017-07-05 15:32수정 2017-07-05 15:34
“사실 저 그렇게 악하게 생기지 않았어요~”

드라마 ‘라스트’ ‘리멤버’ ‘몬스터’ ‘군주’ 속에서 대중들의 입을 거칠게 만들었던 배우 김영웅.
실제로 만난 그는 드라마 속에서 보여준 비굴한 악인의 모습이 아닌 멜로 감성이 가득한 꽃중년 신사였습니다.


드라마 속에서 시청자들의 속을 뒤집는 ‘신 스틸러’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배우 김영웅.
사실 그는 드라마의 맛을 살리는 드라마 속 ‘영웅’입니다.

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