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살인사건 1주기, 포스트잇 액션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입력 2017-05-17 15:29수정 2017-05-17 17:14

"'우리'가 있었던 그날.. 도망치지 않아도 되는 사회에서 살고싶습니다"

강남역 살인사건 1주기를 맞아 '다시 포스트잇을 들다'라는 주제로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참가자들이 '여성을 혐오하는 성차별적 사회구조와 문화를 개선할 대책 마련 등을 촉구'하는 현수막을 들었다.

참가자들의 바람이 담긴 현수막을 보니 다음과 같았다.

"두려움 없이 거리를 걸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여성폭력이 사소하지 않는 사회를 바랍니다"

5 ·17강남역을기억하는하루행동은 기자회견을 갖고 오후3시에는 신촌 유플렉스 광장, 오후 5시에는 홍대 걷고 싶은 거리에서 포스트잇 액션을 벌인다. 또한, 대구, 부산 등 전국 각지에서 추모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강남역 살인사건은 지난해 5월 17일 강남역 인근 상가 안 남녀 공용화장실에서 20대 여성이 현병을 앓고 있던 모씨에게 살해 당한 사건이다.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