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차로 날아든 쇳덩이

동아닷컴입력 2017-07-31 14:04수정 2017-07-31 14:09

30일 오후 1시 50분께 서울 용산역에서 출발, 경기 군포시를 지나던 무궁화호 열차에 쇳덩이가 날아들었습니다.

무게 10kg의 쇳덩이가 부순 유리창으로 인해, 승객 7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됐습니다. 현재 승객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경찰대는 이 쇳덩이가 날아든 경로와 출처에 대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를 진행 중입니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