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을 국가처럼 표기말라” 중국 외국 항공사에 요구

동아닷컴입력 2018-05-08 14:57수정 2018-05-08 14:58

중국 정부가 미국 등 외국 항공사에 대만과 홍콩, 마카오를 다른 국가로 표시하지 말라고 수정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항공사들도 중국 측으로부터 같은 요청을 받아 관련 표시를 수정했거나 수정할 예정인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민항총국은 지난달 25일 미국 한국 항공사 등 중국을 오가는 36개 외국 국적 항공사에 공문을 보냈다. 대만 홍콩 마카오가 중국과 별개의 국가인 것처럼 인식될 수 있는 표현이나 분류는 ‘하나의 중국’ 원칙에 어긋난다며 관련 표현을 삭제하거나 수정하라고 요구한 것이다.

이에 한국 항공사들은 중국의 요구를 수용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