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 인근 휴양지 롬복섬에서 규모 6.9 강진

동아닷컴입력 2018-08-06 15:42수정 2018-08-06 15:44
인도네시아 롬복섬에서 5일(현지시간) 오후 7시 45분께 규모 6.9의 강진이 발생했다. 지진은 롬복섬 중심에 있는 마타람시로부터 50km 떨어진 지점에서 발생했다.

6일 인도네시아 최대 일간지 '콤파스'(KOMPAS)에 따르면 롬복섬 지진으로 최소 82명이 사망했다. 사망자 대부분은 건물이 무너진 여파로 변을 당한 것으로 매체는 전했다.

외교부는 이날 "롬복섬 서쪽 주도인 마타람 지역에서 크게 피해를 입었으나, 현재까지 롬복섬 거주 현지 교민 (50여명) 및 우리 여행객의 피해는 접수되지 않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주인도네시아 대사관에서는 현지대책반을 구성하여 현지 교민 및 각종 네트워크를 통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파악하고 있다"며 "교민과 우리 여행객을 대상으로 행동요령을 안내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롬복섬과 인접한 발리섬에서도 건물이 갈라지거나 붕괴되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 발리섬은 롬복섬과 100㎞ 거리로 비교적 가까이 위치해 있다.

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