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리고 밀치고…14개월 아이 학대한 아이돌보미

동아닷컴입력 2019-04-03 17:02수정 2019-04-03 17:06
금천구의 한 맞벌이 부부의 호소에 국민들이 함께 분노하고 있다. 부부는 여성가족부 아이돌봄 서비스에서 파견된 돌보미 김모 씨가 14개월 아기를 학대했다며 가해자 처벌과 재발방지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박선주 기자 pige326@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