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화력격멸훈련에 등장한 육군의 아파치 헬기

동아닷컴입력 2017-04-27 17:30수정 2017-04-28 11:11

26일 오후 경기도 포천 육군승진과학화훈련장에서 ‘2017 통합화력격멸훈련’이 열렸다.

적 도발시 강력한 응징 · 격멸 능력을 시현하기 위한 훈련으로 48개 부대 2,000여명의 한미 장병들과 K2 전차, K21 장갑차, 아파치 헬기, F-15K 전투기, 다련장 로켓과 주한미군의 A-10 공격기, 브래들리 장갑차 등이 참가했다.


지난 3월부터 ‘KR/FE 연습’ 과 연계하여 B-1B 전략폭격기, 항모강습단, 핵잠수함 등 다양한 美 전략자산의 한반도 전개를 통해 北의 핵 미사일 도발에 대비한 확고한 대북 억제 및 응징 능력을 과시한 바 있다.

동아닷컴 정영준 기자 yjjun@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