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봄은 미나리를 타고..

동아일보입력 2018-03-08 10:16수정 2018-03-08 10:20

옅게 퍼진 따사로운 그 내음 알아채고
꽃보다 먼저 들판을 파랗게 뒤덮었다.
가녀린 몸 가득히 끌어안은 그 향기에
한 명 두 명 취해 간다. 그 봄 향기에.

글=이원주 기자 takeoff@donga.com
사진=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