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측 “전 남친, 동영상 협박 혐의로 고소”

동아닷컴입력 2018-10-04 15:45수정 2018-10-04 15:48

구하라 측이 전 남자친구의 사생활 동영상 협박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구하라 측 법무법인은 4일 “의뢰인(구하라)은 2018. 9. 27. 전(前) 남자친구 최OO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협박 및 강요 혐의로 고소했다”며 “최OO의 범죄혐의에 대하여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가 이루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보스 St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