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박, 매니저에 또 사기당해" 주장 제기돼...경찰 수사

동아닷컴입력 2019-06-10 16:09수정 2019-06-10 16:10
전자 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44)이 매니저 김 씨(59)에게 거액의 사기를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박선주 기자 pige326@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