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립다, 만년 꼴찌”

등록 2004.09.14.
삼미 슈퍼스타즈가 사라진 지 20년만에 다시 뜨고 있다. 지난 시즌 인천을 연고로 한 SK 와이번스의 선전, 때맞춰 출간된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이란 소설, 17일 개봉 예정인 영화 ‘슈퍼스타 감사용’이 계기. 사진은 ‘슈퍼스타 감사용’에서 주인공 감사용 역을 맡은 영화배우 이범수.

삼미 슈퍼스타즈가 사라진 지 20년만에 다시 뜨고 있다. 지난 시즌 인천을 연고로 한 SK 와이번스의 선전, 때맞춰 출간된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이란 소설, 17일 개봉 예정인 영화 ‘슈퍼스타 감사용’이 계기. 사진은 ‘슈퍼스타 감사용’에서 주인공 감사용 역을 맡은 영화배우 이범수.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