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국민공감혁신위원장 겸 원내대표의 거취를 두고 내홍이 격화되는 가운데 새정치민주연합 중진 의원들이 1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대책을 논의하기 위한 모임을 열고 있다. 왼쪽부터 김성곤, 정세균, 박지원, 문희상, 박병석 의원. 변영욱 기자 cut@donga.com이전다음

박영선 국민공감혁신위원장 겸 원내대표의 거취를 두고 내홍이 격화되는 가운데 새정치민주연합 중진 의원들이 1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대책을 논의하기 위한 모임을 열고 있다. 왼쪽부터 김성곤, 정세균, 박지원, 문희상, 박병석 의원. 변영욱 기자 cut@donga.com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