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다음

나이키가 플러스사이즈 모델로 처음 기용한 요가 강사 클레어 파운틴. (사진= 나이키우먼 인스타그램)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