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다음

매서운 한파가 이어지는 가운데 13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한 인부가 내린 눈을 바람으로 치워 시민들의 보행로를 만들고 있다. 변영욱기자 cut@donga.com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