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공교육도 된다

등록 2010.03.04.
우리 공교육에 과연 희망이 있는 것인지, 걱정하는 분들이 많으시죠.

3일 발표된 전국 학업성취도 평가 분석을 보면 희망을 가져도 될 것 같습니다.

한 해 전에 나왔던 똑같은 시험결과보다 `기초학력 미달` 비율이 꽤 줄어들었습니다.

특히 그때 낙제생 비율이 많아서 정부의 지원을 집중적으로 받았던 학교들이 이번엔 학생들의 학력을 상당히 끌어올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성과를 낸 학교들은 교장이 강한 리더십으로 교사들의 열성을 이끌어냈다는 공통점이 있었습니다.

좌파적 교육관을 지닌 일각에서는 부모의 사회경제적 배경에 따라 학력 격차가 생긴다고 주장을 하지요.

우리학교는 가난하고 못 배운 학부모들이 많아서 교사가 아무리 가르쳐봐야 소용없다고, 아예 교육을 포기하자는 것이 일부 교원단체들의 주장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들 학교들은 달랐습니다.

학생들의 수준을 정확히 파악하고, 수준별로 교사가 달라붙어 열심히 가르쳤습니다.

그 랬더니 제 학년 공부를 못 따라오던 아이들이 제법 공부에 재미를 붙이고, 결국 실력을 내기 시작했다는 것입니다.

만일 정부가 전교조 주장대로 학업성취도 평가를 하지 않고, 또 결과도 공개하지 않았다면 이만한 성과가 나왔을 리 없습니다.

물론 아직도 미흡한 점이 많이 있습니다.

서울의 학교들은 모두 사교육만 믿고 교육을 팽개친 건지, 초중고 모두 전국 최하수준의 평가를 받았습니다.

학교가 학력미달 학생을 줄이는 데만 신경 쓸 게 아니라 보통학력 이상으로, 우수학력 수준으로 얼마나 끌어올리고 있는지도 의문입니다.

특히 내 아이가 다니는 학교의 수준은 어떤지, 발표를 안 해서 알 길이 없습니다.

정부는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도 학력부진이 심한 학교들을 포함해 모두 600개가 넘는 학교를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지원만 해주다보면 못 가르치는 학교가 되레 혜택을 받는다는 잘못된 신호를 줄 수가 있지요.

미 국처럼 교장과 교사를 해고하는 것은 물론 폐교도 마다않는 채찍을 같이 써야 합니다. 2010년 학교별 평가를 발표할 때는 문책방침도 같이 나와야 할 것입니다.

지금까지 동아논평이었습니다.

김순덕 논설위원 yuri@donga.com

우리 공교육에 과연 희망이 있는 것인지, 걱정하는 분들이 많으시죠.

3일 발표된 전국 학업성취도 평가 분석을 보면 희망을 가져도 될 것 같습니다.

한 해 전에 나왔던 똑같은 시험결과보다 `기초학력 미달` 비율이 꽤 줄어들었습니다.

특히 그때 낙제생 비율이 많아서 정부의 지원을 집중적으로 받았던 학교들이 이번엔 학생들의 학력을 상당히 끌어올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성과를 낸 학교들은 교장이 강한 리더십으로 교사들의 열성을 이끌어냈다는 공통점이 있었습니다.

좌파적 교육관을 지닌 일각에서는 부모의 사회경제적 배경에 따라 학력 격차가 생긴다고 주장을 하지요.

우리학교는 가난하고 못 배운 학부모들이 많아서 교사가 아무리 가르쳐봐야 소용없다고, 아예 교육을 포기하자는 것이 일부 교원단체들의 주장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들 학교들은 달랐습니다.

학생들의 수준을 정확히 파악하고, 수준별로 교사가 달라붙어 열심히 가르쳤습니다.

그 랬더니 제 학년 공부를 못 따라오던 아이들이 제법 공부에 재미를 붙이고, 결국 실력을 내기 시작했다는 것입니다.

만일 정부가 전교조 주장대로 학업성취도 평가를 하지 않고, 또 결과도 공개하지 않았다면 이만한 성과가 나왔을 리 없습니다.

물론 아직도 미흡한 점이 많이 있습니다.

서울의 학교들은 모두 사교육만 믿고 교육을 팽개친 건지, 초중고 모두 전국 최하수준의 평가를 받았습니다.

학교가 학력미달 학생을 줄이는 데만 신경 쓸 게 아니라 보통학력 이상으로, 우수학력 수준으로 얼마나 끌어올리고 있는지도 의문입니다.

특히 내 아이가 다니는 학교의 수준은 어떤지, 발표를 안 해서 알 길이 없습니다.

정부는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도 학력부진이 심한 학교들을 포함해 모두 600개가 넘는 학교를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지원만 해주다보면 못 가르치는 학교가 되레 혜택을 받는다는 잘못된 신호를 줄 수가 있지요.

미 국처럼 교장과 교사를 해고하는 것은 물론 폐교도 마다않는 채찍을 같이 써야 합니다. 2010년 학교별 평가를 발표할 때는 문책방침도 같이 나와야 할 것입니다.

지금까지 동아논평이었습니다.

김순덕 논설위원 yuri@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갈등 폭발 "눈치 보는 게 너무 싫어" 같이하는 즐거움을 잃은 6년차 안현모X라이머 부부!! | tvN 220815 방송
    재생05:06
    1
    우리들의 차차차갈등 폭발 "눈치 보는 게 너무 싫어" 같이하는 즐거움을 잃은 6년차 안현모X라이머 부부!! | tvN 220815 방송
  2. [7화 예고] 김상경, 김민재 정체 알고 있었다?! 계수의원 풍비박산 위기
    재생00:37
    2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7화 예고] 김상경, 김민재 정체 알고 있었다?! 계수의원 풍비박산 위기
  3. 성공한 도청? 차대표를 쫒는 곽시양과 강미나 과연 차대표는 어디로 가는걸까? | KBS 220815 방송
    재생02:40
    3
    미남당성공한 도청? 차대표를 쫒는 곽시양과 강미나 과연 차대표는 어디로 가는걸까? | KBS 220815 방송
  4. 김소현 · 뮤지컬 명성황후 앙상블 - 백성이여 일어나라 <뮤지컬 명성황후 中> | KBS 220815 방송
    재생05:24
    4
    광복 77주년 코리아 온 스테이지 <600년의 길이 열리다>김소현 · 뮤지컬 명성황후 앙상블 - 백성이여 일어나라 <뮤지컬 명성황후 中> | KBS 220815 방송
  5. [속풀이 상담소] 20년간 외도 저지른 남편, 내연녀 감싸려 자해까지? "식칼을 가지고 와서 협박하더라고요" MBN 220813 방송
    재생01:49
    5
    속풀이쇼 동치미[속풀이 상담소] 20년간 외도 저지른 남편, 내연녀 감싸려 자해까지? "식칼을 가지고 와서 협박하더라고요" MBN 220813 방송
  6. ‘슈퍼맘’ 나비, 김윤지에 전하는 속전속결 임신 1급 비법
    재생01:54
    6
    동상이몽2_너는 내 운명‘슈퍼맘’ 나비, 김윤지에 전하는 속전속결 임신 1급 비법
  7. [3화 예고] 세 명의 여자들과 데이트를 한 후 그의 마음은..?
    재생00:30
    7
    각자의 본능대로[3화 예고] 세 명의 여자들과 데이트를 한 후 그의 마음은..?
  8. 조선시대에도 브로맨스가..? 당대 최고 화가-시인의 교환일기 | JTBC 220814 방송
    재생08:45
    8
    차이나는 클라스조선시대에도 브로맨스가..? 당대 최고 화가-시인의 교환일기 | JTBC 220814 방송
  9. [예고] ‘정신 똑바로 차리고 살아!’ 충격에 휩싸인 혜리&윤배네 | 고딩엄빠2 MBN 220809 방송
    재생01:00
    9
    고딩엄빠2[예고] ‘정신 똑바로 차리고 살아!’ 충격에 휩싸인 혜리&윤배네 | 고딩엄빠2 MBN 220809 방송
  10. 촬영 후 햄버거 먹부림 시작!  규정속도(?) 준수하는 친구와 달리 폭주하는 이장우, MBC 220805 방송
    재생04:46
    10
    나 혼자 산다촬영 후 햄버거 먹부림 시작! 규정속도(?) 준수하는 친구와 달리 폭주하는 이장우, MBC 220805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