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상 로켓 발사 ‘시런치’…바다서 우주의 길 찾는다

등록 2013.04.04.

[앵커멘트]

3전 4기의 나로호 발사 성공으로 우리 우주 개발에도 뒤늦게나마 탄력이 붙고 있는데요.
하지만 우주 강국으로 가는 길은 아직도 멀고 험합니다.

4월 과학의 달을 맞아 채널 A가 준비한 심층 보도, 오늘은 그 첫 번째로 바다에서 로켓을 쏘아올리는 이른 바시런치를 소개합니다.

이현경 과학 전문 기잡니다.
[리포트]

광활한 바다 한 가운데 로켓이 우뚝 서 있습니다.

이곳은 하와이 남쪽 적도 부근의 태평양 공해상.

대형 유조선을 개조한 선박이길이 60m에 이르는 거대한 로켓을 태평양 한 가운데까지 날랐습니다.

카운트다운이 시작되고,

[싱크]
"쓰리, 투, 원, 리프트-오프"

로켓은 10층 건물 높이의 선박을 발사대 삼아 힘차게 하늘로 솟구칩니다.

세계에서 유일한 해상 발사 시스템, 땅이 아니라 바다에서 로켓을 쏘아 올리는
시런칩니다.

[스탠드업]
우리나라도 2006년 통신위성인 무궁화 5호를 이곳 해상 발사 시스템을 이용해
성공적으로 쏘아 올렸습니다.

해상 발사는 육상에서 발사하는 것보다 비용이 적게 듭니다.

적도에서 로켓을 쏘면 로켓이 우주로 올라갈 때 지구 자전에서 생기는 회전력을 덤으로 받을 수 있어
더 적은 연료로 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존 리드만 / 시런치 시니어 매니저 ]
시런치의 장점은 발사에 필요한 모든 절차가 선박에서 이뤄지고 자동화돼 있다는 겁니다. 로켓을 조립하고 옮기기 위해 별도 건물이나 장비가 필요 없습니다. 이런 점 때문에 시런치는 안정적인 발사 시스템으로 평가 받습니다.
국적을 초월해 노하우를 축적한 우주 기업들이 손을 맞잡은 점도 시런치의 안정적인 출발을 만들어냈습니다.
인공위성을 우주로 실어 나를 3단 로켓은 옛 소련 시절 세계 최고의 로켓 제작 기술을 보유했던
우크라이나가 맡았습니다.

로켓 관리와 인공위성 운반은 전통적인 로켓 강국 러시아가, 발사 시스템과 마케팅은
미국이 담당했습니다.

1999년 시험발사 이후 시런치는 지금까지 35차례 로켓을 발사했습니다.

이 가운데 31번을 성공시켜 발사 성공률은 92%에 이릅니다.

이 때문에 시런치는 우주기술과 조선기술을 융합한 성공 사례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인터뷰: 존 리드만 / 시런치 시니어 매니저]
지난 20년 간 한국의 기술 발전은 세계를 놀래켰고, 나로호 성공으로 로켓 발사 능력도 입증했습니다.

[스탠드업]
이곳 전문가들은 한국이 세계 최고의 조선 강국인 만큼 시런치가 좋은 모델이 될 수 있다고 조언합니다.

지금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채널A 뉴스 이현경입니다.


[앵커멘트]

3전 4기의 나로호 발사 성공으로 우리 우주 개발에도 뒤늦게나마 탄력이 붙고 있는데요.
하지만 우주 강국으로 가는 길은 아직도 멀고 험합니다.

4월 과학의 달을 맞아 채널 A가 준비한 심층 보도, 오늘은 그 첫 번째로 바다에서 로켓을 쏘아올리는 이른 바시런치를 소개합니다.

이현경 과학 전문 기잡니다.
[리포트]

광활한 바다 한 가운데 로켓이 우뚝 서 있습니다.

이곳은 하와이 남쪽 적도 부근의 태평양 공해상.

대형 유조선을 개조한 선박이길이 60m에 이르는 거대한 로켓을 태평양 한 가운데까지 날랐습니다.

카운트다운이 시작되고,

[싱크]
"쓰리, 투, 원, 리프트-오프"

로켓은 10층 건물 높이의 선박을 발사대 삼아 힘차게 하늘로 솟구칩니다.

세계에서 유일한 해상 발사 시스템, 땅이 아니라 바다에서 로켓을 쏘아 올리는
시런칩니다.

[스탠드업]
우리나라도 2006년 통신위성인 무궁화 5호를 이곳 해상 발사 시스템을 이용해
성공적으로 쏘아 올렸습니다.

해상 발사는 육상에서 발사하는 것보다 비용이 적게 듭니다.

적도에서 로켓을 쏘면 로켓이 우주로 올라갈 때 지구 자전에서 생기는 회전력을 덤으로 받을 수 있어
더 적은 연료로 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존 리드만 / 시런치 시니어 매니저 ]
시런치의 장점은 발사에 필요한 모든 절차가 선박에서 이뤄지고 자동화돼 있다는 겁니다. 로켓을 조립하고 옮기기 위해 별도 건물이나 장비가 필요 없습니다. 이런 점 때문에 시런치는 안정적인 발사 시스템으로 평가 받습니다.
국적을 초월해 노하우를 축적한 우주 기업들이 손을 맞잡은 점도 시런치의 안정적인 출발을 만들어냈습니다.
인공위성을 우주로 실어 나를 3단 로켓은 옛 소련 시절 세계 최고의 로켓 제작 기술을 보유했던
우크라이나가 맡았습니다.

로켓 관리와 인공위성 운반은 전통적인 로켓 강국 러시아가, 발사 시스템과 마케팅은
미국이 담당했습니다.

1999년 시험발사 이후 시런치는 지금까지 35차례 로켓을 발사했습니다.

이 가운데 31번을 성공시켜 발사 성공률은 92%에 이릅니다.

이 때문에 시런치는 우주기술과 조선기술을 융합한 성공 사례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인터뷰: 존 리드만 / 시런치 시니어 매니저]
지난 20년 간 한국의 기술 발전은 세계를 놀래켰고, 나로호 성공으로 로켓 발사 능력도 입증했습니다.

[스탠드업]
이곳 전문가들은 한국이 세계 최고의 조선 강국인 만큼 시런치가 좋은 모델이 될 수 있다고 조언합니다.

지금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채널A 뉴스 이현경입니다.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어남선생 레시피] 고물가 시대! 저렴한 가지 가장 맛있게 먹는 법! 가지튀김 | KBS 220930 방송
    재생04:36
    1
    신상출시 편스토랑[어남선생 레시피] 고물가 시대! 저렴한 가지 가장 맛있게 먹는 법! 가지튀김 | KBS 220930 방송
  2. "차라리 이혼을 해" 엄마·아빠의 계속된 거친 싸움에 지친 아이들
    재생05:15
    2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차라리 이혼을 해" 엄마·아빠의 계속된 거친 싸움에 지친 아이들
  3. 고부 갈등으로부터 시작된 부부 갈등, 부모 다툼에 눈치 보는 아이들
    재생04:26
    3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고부 갈등으로부터 시작된 부부 갈등, 부모 다툼에 눈치 보는 아이들
  4. 광희 삼촌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와 우당탕탕 샌드위치 만들기 | KBS 220930 방송
    재생03:57
    4
    슈퍼맨이 돌아왔다광희 삼촌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와 우당탕탕 샌드위치 만들기 | KBS 220930 방송
  5. 다시 교단에 선 하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에 놀란 천수? 그저 두리번..  | KBS 221001 방송
    재생02:11
    5
    살림하는 남자들다시 교단에 선 하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에 놀란 천수? 그저 두리번.. | KBS 221001 방송
  6. ※부부 갈등 심층 분석※ 아빠가 엄마의 다소 강압적으로 보이는 훈육을 회피했던 이유
    재생04:57
    6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부부 갈등 심층 분석※ 아빠가 엄마의 다소 강압적으로 보이는 훈육을 회피했던 이유
  7. ↑만두를 빚으면 조절 능력이 쑥↑ 소근육 발달과 감정 조절 능력을 기르는 만두 빚기
    재생04:47
    7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만두를 빚으면 조절 능력이 쑥↑ 소근육 발달과 감정 조절 능력을 기르는 만두 빚기
  8. 휴대폰과 거리 두기 프로젝트! 금쪽이네는 과연 휴대폰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재생06:46
    8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휴대폰과 거리 두기 프로젝트! 금쪽이네는 과연 휴대폰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9. [금쪽 속마음] 엄마아빠의 이혼을 예상하고 벌써부터 누굴 따라가야 할지 고민하는 아이들
    재생04:46
    9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금쪽 속마음] 엄마아빠의 이혼을 예상하고 벌써부터 누굴 따라가야 할지 고민하는 아이들
  10. 그렇게 싸울 거면 이혼하는 게 낫다고 하는 금쪽이에 할 말을 잃어버린 부부
    재생15:52
    10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그렇게 싸울 거면 이혼하는 게 낫다고 하는 금쪽이에 할 말을 잃어버린 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