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경주 마우나리조트 붕괴 사고… ‘처참한 붕괴 현장’

등록 2014.02.18.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씨랜드 참사'의 악몽이 되살아났다.

'씨랜드 참사'는 지난 1999년 6월 30일 경기도 화성군 서신면에 위치한 청소년수련원 씨랜드에서 화재가 발생한 사건. 당시 이 화재로 어린이와 어린이집 교사 등 23명이 숨졌다.

지난 7일 밤 9시15분경 경북 경주시 양남면에 위치한 경주 마우나리조트 내 체육관 천장이 붕괴되면서 10명이 숨지고 100여명이 다치는 대형 참사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체육관안에는 부산외국어대의 아시아대학 학과 신입생 등 700여명이 오리엔테이션 중이었다.

이 체육관은 2층짜리 조립식 철골구조 건물로 최근 내린 폭설로 지붕에 쌓인 눈의 무게를 견디지 못해 붕괴된 것으로 추정된다.

코오롱 측은 사고가 난 리조트 건물이 최근에 지어져 시설이 낙후된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또 샌드위치 패널 구조인 강당 천장에 문제가 있었던 것 아니냐는 지적에 불법적인 무허가 건물은 아니라고 해명했다.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소식에 누리꾼들은 "대구 지하철 참사, 씨랜드 참사가 생각난다" ,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씨랜드 참사와 비교될 듯",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원인 철저히 규명해야",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씨랜드 참사 벌써 잊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씨랜드 참사'의 악몽이 되살아났다.

'씨랜드 참사'는 지난 1999년 6월 30일 경기도 화성군 서신면에 위치한 청소년수련원 씨랜드에서 화재가 발생한 사건. 당시 이 화재로 어린이와 어린이집 교사 등 23명이 숨졌다.

지난 7일 밤 9시15분경 경북 경주시 양남면에 위치한 경주 마우나리조트 내 체육관 천장이 붕괴되면서 10명이 숨지고 100여명이 다치는 대형 참사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체육관안에는 부산외국어대의 아시아대학 학과 신입생 등 700여명이 오리엔테이션 중이었다.

이 체육관은 2층짜리 조립식 철골구조 건물로 최근 내린 폭설로 지붕에 쌓인 눈의 무게를 견디지 못해 붕괴된 것으로 추정된다.

코오롱 측은 사고가 난 리조트 건물이 최근에 지어져 시설이 낙후된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또 샌드위치 패널 구조인 강당 천장에 문제가 있었던 것 아니냐는 지적에 불법적인 무허가 건물은 아니라고 해명했다.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소식에 누리꾼들은 "대구 지하철 참사, 씨랜드 참사가 생각난다" ,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씨랜드 참사와 비교될 듯",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원인 철저히 규명해야", "경주 리조트 붕괴 사고, 씨랜드 참사 벌써 잊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

VODA 인기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