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을 재보선 승리한 나경원…밝게 웃는 새누리당

등록 2014.08.01.
31일 새누리당 나경원 의원은 유세차에 올라 서울 동작구 일대를 지나며 당선 인사를 하고 있었다. 흔들리는 차에서 한손에는 마이크를 든 채 “주민 여러분의 말씀 잊지 않겠습니다. 약속을 꼭 지키겠습니다”라고 외치며 행인들을 향해 손을 흔들었다. 땡볕 아래 유세를 해 온 탓에 얼굴과 팔도 새까맣게 그을었다.

택시 운전사는 유세차 옆 차로에서 창문을 내리고 나 의원에게 반갑게 인사를 건넸다.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한 중국집 배달원은 나 의원을 향해 엄지손가락을 들어 보이며 “나경원 파이팅!”을 외쳤다. 치열했던 서울 동작을 7·30 재·보궐선거에서 승리한 나 의원은 이날 숨 가쁜 일정을 소화했다. 첫 일정으로 오전 7시경 국립서울현충원에 들러 참배를 마친 뒤 오전 9시에는 국회에서 열린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꽃다발을 받았다. 나 의원의 유세차량에 동승해 1시간 반가량 얘기를 나눴다.

―주민 반응이 뜨겁다.

“선거 내내 더 낮은 자세로 주민 속으로 들어가겠다는 생각이었다. 시간이 짧아서 아쉬웠지만 그런 진심이 읽혀진 게 아닌가 싶다.”

―주민들에게 휴대전화 번호까지 알려주고 다녔다고 들었다.

“(자신의 휴대전화를 보여주며). 아직 다 못 읽은 문자메시지만 774개다. 답장이라도 하나씩 해드려야 되는데….”

―이번 선거에서 질 것이라는 두려움은 없었나.

“(‘하하하’ 웃으며) 확신을 가졌다.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2011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때보단 (당에서) 많이 도와주고 힘도 모아줬다. 서울시장 선거 땐 도와주는 사람이 참 없었다. 정치적으로 무게가 무겁지 않은 사람들은 오히려 복귀하기 괜찮은데, 무거운 사람에겐 자꾸 어려운 걸 요구하지 않나. (손학규, 임태희 후보) 다 떨어졌는데 유일하게 살아남았다.”

―2년 9개월 원외(院外)생활을 하면서 후회나 당에 대한 섭섭함은 없었나.

“내 나름대로 진심이라고 생각했는데 상대방이 몰라준 것에 대한 야속함도 있었다. 시간이 지나면서 ‘모든 게 내 탓이오’라는 생각이 들더라. 그런 걸 극복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나 의원은 당선 인사 도중 흑석시장에서 내려 주민들과 인사를 나눴다. 함께 사진을 찍자고 요청하는 주민들이 줄을 이었다. ―당권주자, 대권주자로 올라섰다는 시각도 있다.

“3선 의원이 됐지만 초선 의원의 마음으로 돌아온 것 같다. 처음으로 돌아가겠다. 어떤 자리를 얘기하는 건 이른 감이 있다. 빨리 가고 싶은 생각도 없다. 국회에 들어가서 국민이 중심이 되는 정치개혁을 하고 싶다.”

―정치개혁은 어떻게 할 생각인가.

“여야 간에 서로 양보할 건 양보하는 합의의 정치를 해야 한다. 공천 개혁도 해야 한다. 오픈 프라이머리(open primary) 도입에 동의한다. 다만 정치인도 전문직이다. 몇 퍼센트 (공천) 물갈이 했다는 게 개혁이 아니다. 유권자의 손으로 날리면 더 시원한거지.”.

강경석 기자 coolup@donga.com    

김경준 인턴기자 연세대 금속시스템공학과 4학년

31일 새누리당 나경원 의원은 유세차에 올라 서울 동작구 일대를 지나며 당선 인사를 하고 있었다. 흔들리는 차에서 한손에는 마이크를 든 채 “주민 여러분의 말씀 잊지 않겠습니다. 약속을 꼭 지키겠습니다”라고 외치며 행인들을 향해 손을 흔들었다. 땡볕 아래 유세를 해 온 탓에 얼굴과 팔도 새까맣게 그을었다.

택시 운전사는 유세차 옆 차로에서 창문을 내리고 나 의원에게 반갑게 인사를 건넸다.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한 중국집 배달원은 나 의원을 향해 엄지손가락을 들어 보이며 “나경원 파이팅!”을 외쳤다. 치열했던 서울 동작을 7·30 재·보궐선거에서 승리한 나 의원은 이날 숨 가쁜 일정을 소화했다. 첫 일정으로 오전 7시경 국립서울현충원에 들러 참배를 마친 뒤 오전 9시에는 국회에서 열린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꽃다발을 받았다. 나 의원의 유세차량에 동승해 1시간 반가량 얘기를 나눴다.

―주민 반응이 뜨겁다.

“선거 내내 더 낮은 자세로 주민 속으로 들어가겠다는 생각이었다. 시간이 짧아서 아쉬웠지만 그런 진심이 읽혀진 게 아닌가 싶다.”

―주민들에게 휴대전화 번호까지 알려주고 다녔다고 들었다.

“(자신의 휴대전화를 보여주며). 아직 다 못 읽은 문자메시지만 774개다. 답장이라도 하나씩 해드려야 되는데….”

―이번 선거에서 질 것이라는 두려움은 없었나.

“(‘하하하’ 웃으며) 확신을 가졌다.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2011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때보단 (당에서) 많이 도와주고 힘도 모아줬다. 서울시장 선거 땐 도와주는 사람이 참 없었다. 정치적으로 무게가 무겁지 않은 사람들은 오히려 복귀하기 괜찮은데, 무거운 사람에겐 자꾸 어려운 걸 요구하지 않나. (손학규, 임태희 후보) 다 떨어졌는데 유일하게 살아남았다.”

―2년 9개월 원외(院外)생활을 하면서 후회나 당에 대한 섭섭함은 없었나.

“내 나름대로 진심이라고 생각했는데 상대방이 몰라준 것에 대한 야속함도 있었다. 시간이 지나면서 ‘모든 게 내 탓이오’라는 생각이 들더라. 그런 걸 극복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나 의원은 당선 인사 도중 흑석시장에서 내려 주민들과 인사를 나눴다. 함께 사진을 찍자고 요청하는 주민들이 줄을 이었다. ―당권주자, 대권주자로 올라섰다는 시각도 있다.

“3선 의원이 됐지만 초선 의원의 마음으로 돌아온 것 같다. 처음으로 돌아가겠다. 어떤 자리를 얘기하는 건 이른 감이 있다. 빨리 가고 싶은 생각도 없다. 국회에 들어가서 국민이 중심이 되는 정치개혁을 하고 싶다.”

―정치개혁은 어떻게 할 생각인가.

“여야 간에 서로 양보할 건 양보하는 합의의 정치를 해야 한다. 공천 개혁도 해야 한다. 오픈 프라이머리(open primary) 도입에 동의한다. 다만 정치인도 전문직이다. 몇 퍼센트 (공천) 물갈이 했다는 게 개혁이 아니다. 유권자의 손으로 날리면 더 시원한거지.”.

강경석 기자 coolup@donga.com    

김경준 인턴기자 연세대 금속시스템공학과 4학년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결국, 슬리퍼 신고 무대 리허설 선 다현으로 인해 봉곤에 ‘분노’한 혜란?! | KBS 220806 방송
    재생02:40
    1
    살림하는 남자들결국, 슬리퍼 신고 무대 리허설 선 다현으로 인해 봉곤에 ‘분노’한 혜란?! | KBS 220806 방송
  2. 역대급 귀욤뽀짝한 관객 등장?! 관객한테 말린 이국주, 결국 여친한테 관객 돌려보냄 ㅠ | tvN 220807 방송
    재생02:58
    2
    코미디빅리그역대급 귀욤뽀짝한 관객 등장?! 관객한테 말린 이국주, 결국 여친한테 관객 돌려보냄 ㅠ | tvN 220807 방송
  3. 영자표 새우 호박전 레시피 공개! 영자 셰프가 해주는 한식 오마카세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MBC 220806 방송
    재생03:59
    3
    전지적 참견 시점영자표 새우 호박전 레시피 공개! 영자 셰프가 해주는 한식 오마카세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MBC 220806 방송
  4. 바빠진 다현으로 인해 ‘진천 서당’이 아닌 ‘호텔’에서 숙식 중인 봉곤네?! | KBS 220806 방송
    재생03:56
    4
    살림하는 남자들바빠진 다현으로 인해 ‘진천 서당’이 아닌 ‘호텔’에서 숙식 중인 봉곤네?! | KBS 220806 방송
  5. \
    재생02:23
    5
    지킬박사와 가이드'행복 호르몬' 엔도르핀을 샘솟게 하는 방법이 키스..? (,,>᎑<,,) | JTBC 220807 방송
  6. 집에서 쫓겨난 유인수X아린, 그들을 구원해 줄 한 사람..? | tvN 220807 방송
    재생01:13
    6
    환혼집에서 쫓겨난 유인수X아린, 그들을 구원해 줄 한 사람..? | tvN 220807 방송
  7. 아린, 잃어버린 언니의 생사에 놓지 않은 희망 "죽지 않았을거야" | tvN 220807 방송
    재생01:51
    7
    환혼아린, 잃어버린 언니의 생사에 놓지 않은 희망 "죽지 않았을거야" | tvN 220807 방송
  8. [다음이야기] 고성 앞바다에 등장한 크라켄 거기에 샤머니즘에 만취한(?) 규스패로우도 함께 등장 (ヲヲヲ)
    재생01:42
    8
    도시어부4[다음이야기] 고성 앞바다에 등장한 크라켄 거기에 샤머니즘에 만취한(?) 규스패로우도 함께 등장 (ヲヲヲ)
  9. [심의에 걸려버린...>_<미공개] 동환소라, 속궁합은... 몸을 완전히 소유한다?! MBN 220807 방송
    재생01:48
    9
    돌싱글즈3[심의에 걸려버린...>_<미공개] 동환소라, 속궁합은... 몸을 완전히 소유한다?! MBN 220807 방송
  10. [예고] "내가 너희집 식모냐?" 육아로 시작된 금쪽이 엄마와 친정 엄마의 갈등
    재생00:51
    10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예고] "내가 너희집 식모냐?" 육아로 시작된 금쪽이 엄마와 친정 엄마의 갈등
  1. [예고] "내가 너희집 식모냐?" 육아로 시작된 금쪽이 엄마와 친정 엄마의 갈등
    재생00:51
    1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예고] "내가 너희집 식모냐?" 육아로 시작된 금쪽이 엄마와 친정 엄마의 갈등
  2. 결국, 슬리퍼 신고 무대 리허설 선 다현으로 인해 봉곤에 ‘분노’한 혜란?! | KBS 220806 방송
    재생02:40
    2
    살림하는 남자들결국, 슬리퍼 신고 무대 리허설 선 다현으로 인해 봉곤에 ‘분노’한 혜란?! | KBS 220806 방송
  3. [선공개] 사랑과 전쟁 간판 배우인 장가현이 보여주는 불륜녀와 조강지처의 극과 극 차이
    재생01:55
    3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선공개] 사랑과 전쟁 간판 배우인 장가현이 보여주는 불륜녀와 조강지처의 극과 극 차이
  4. 아무도 없는 빈집에서 세수하는 이승윤! 화난 얼굴의 자연인? MBN 220727 방송
    재생03:17
    4
    나는 자연인이다아무도 없는 빈집에서 세수하는 이승윤! 화난 얼굴의 자연인? MBN 220727 방송
  5. 영자표 새우 호박전 레시피 공개! 영자 셰프가 해주는 한식 오마카세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MBC 220806 방송
    재생03:59
    5
    전지적 참견 시점영자표 새우 호박전 레시피 공개! 영자 셰프가 해주는 한식 오마카세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MBC 220806 방송
  6. 역대급 귀욤뽀짝한 관객 등장?! 관객한테 말린 이국주, 결국 여친한테 관객 돌려보냄 ㅠ | tvN 220807 방송
    재생02:58
    6
    코미디빅리그역대급 귀욤뽀짝한 관객 등장?! 관객한테 말린 이국주, 결국 여친한테 관객 돌려보냄 ㅠ | tvN 220807 방송
  7. 끊임없이 사랑하고 계속해서 사랑을 찾는 이들의 이야기!! 사랑은 계속된다...!?ㅣ사랑은 계속된다ㅣSBSPLUSㅣ8월 11일 목요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
    재생00:30
    7
    나는 SOLO, 그후 사랑은 계속된다끊임없이 사랑하고 계속해서 사랑을 찾는 이들의 이야기!! 사랑은 계속된다...!?ㅣ사랑은 계속된다ㅣSBSPLUSㅣ8월 11일 목요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
  8. [선공개] 새롭게 알게 된 금관의 용도)) 생전에 안 쓰고 장례에만 썼을 수도 있다?
    재생02:39
    8
    차이나는 클라스[선공개] 새롭게 알게 된 금관의 용도)) 생전에 안 쓰고 장례에만 썼을 수도 있다?
  9. 나영희가 강제로 데려온 정민준으로 인해 집에서 쫓겨나는 연민지?! | KBS 220804 방송
    재생02:57
    9
    황금가면나영희가 강제로 데려온 정민준으로 인해 집에서 쫓겨나는 연민지?! | KBS 220804 방송
  10. 정민예영, 점점 가까워지는 두 사람 그리고 "자기야?!" MBN 220731 방송
    재생03:32
    10
    돌싱글즈3정민예영, 점점 가까워지는 두 사람 그리고 "자기야?!" MBN 220731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