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 시크릿 호텔’ 남궁민, 유인나에 이별통보 “진심이었다는 거 알아 달라”

등록 2014.10.14.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마이 시크릿 호텔’에서 남궁민이 유인나에게 이별을 통보했다.

13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에서는 유인나(남상효 역)에게 이별을 고하는 남궁민(조성겸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남궁민은 유인나의 친부가 최정우(이무양 역)이라는 것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바로 남궁민의 어머니와 최정우가 과거에 사랑하는 사이였던 것이다.

결국 남궁민은 유인나를 향한 마음을 정리하기로 결심했다. 남궁민은 유인나에게 “앞으로 인나 씨가 날 보고 싶어 하지 않을 것 같아서. 어쩌면 내가 기다릴 수 없을 지도 몰라서”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남궁민은 “기다린다고 해놓고 이런 말 먼저 꺼내서 정말 미안하다”며 이별을 고했다. 갑작스러운 이별 통보에 당황한 유인나는 “아니다. 다 내 잘못이다”고 말했지만 남궁민의 마음은 변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남궁민은 “이제 인나 씨 붙잡지 못할 수도 있다. 어떤 일이 생겨도 내 마음은 진심이었다는 거 꼭 알아 달라”고 말한 뒤 자리에서 일어났다. 남궁민은 돌아서며 눈시울을 붉혀 안타까움을 더했다.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소식에 누리꾼들은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정말 안타까웠다” ,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보면서 같이 울었다” ,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마음 아프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마이 시크릿 호텔’에서 남궁민이 유인나에게 이별을 통보했다.

13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에서는 유인나(남상효 역)에게 이별을 고하는 남궁민(조성겸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남궁민은 유인나의 친부가 최정우(이무양 역)이라는 것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바로 남궁민의 어머니와 최정우가 과거에 사랑하는 사이였던 것이다.

결국 남궁민은 유인나를 향한 마음을 정리하기로 결심했다. 남궁민은 유인나에게 “앞으로 인나 씨가 날 보고 싶어 하지 않을 것 같아서. 어쩌면 내가 기다릴 수 없을 지도 몰라서”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남궁민은 “기다린다고 해놓고 이런 말 먼저 꺼내서 정말 미안하다”며 이별을 고했다. 갑작스러운 이별 통보에 당황한 유인나는 “아니다. 다 내 잘못이다”고 말했지만 남궁민의 마음은 변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남궁민은 “이제 인나 씨 붙잡지 못할 수도 있다. 어떤 일이 생겨도 내 마음은 진심이었다는 거 꼭 알아 달라”고 말한 뒤 자리에서 일어났다. 남궁민은 돌아서며 눈시울을 붉혀 안타까움을 더했다.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소식에 누리꾼들은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정말 안타까웠다” ,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보면서 같이 울었다” , “마이시크릿호텔 남궁민 유인나, 마음 아프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

VODA 인기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