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택시, 내년부터 서비스 제공… ‘우버’ 따라 잡을까?

등록 2014.12.18.
‘카카오 택시’

다음카카오가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한국스마트카드와 함께 내년부터 카카오 택시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17일 다음카카오는 서울 한남오피스에서 이석우 대표와 오광원 서울택시조합 이사장, 최대성 한국스마트카드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카카오택시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카카오 택시 서비스는 모바일 앱을 통해 승객의 현재 위치나 지정 지역으로 택시를 호출하면 가까운 거리에 있는 택시가 배차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다음카카오가 선보일 카카오 택시 앱은 두 가지 버전으로, 택시 기사들의 회원 등록과 호출 확인을 위한 기사용과 택시 호출과 배차 확인을 위한 승객용으로 제공된다.

이를 위해 3사는 이날 카카오 택시 서비스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각자의 역할을 나눌 예정이며, 다음카카오는 카카오 택시 서비스 관련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그에 따른 시스템의 개발 및 운영, 관련 정책의 수립, 서비스 확산을 위한 홍보 및 마케팅 프로모션을 맡는다.

서울택시조합은 안정적인 기사 회원 확보 및 이들에게 지속적인 서비스 사용을 촉진하는 한편, 카카오택시 서비스 정책 수립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한국스마트카드는 데이터 연동 기술을 지원하는 등 자사 인프라를 이용해 카카오 택시 서비스 확산을 돕는다.

다음카카오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시발점으로 삼고 전국 택시 사업 관련 파트너 대상 협력의 폭을 넓혀나갈 예정이다.

‘카카오 택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카카오 택시, 빨리 나왔으면” , “카카오 택시, 우버만큼 편리 하겠는걸” , “카카오 택시, 전국으로 퍼져나갔으면”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카카오 택시’

다음카카오가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한국스마트카드와 함께 내년부터 카카오 택시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17일 다음카카오는 서울 한남오피스에서 이석우 대표와 오광원 서울택시조합 이사장, 최대성 한국스마트카드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카카오택시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카카오 택시 서비스는 모바일 앱을 통해 승객의 현재 위치나 지정 지역으로 택시를 호출하면 가까운 거리에 있는 택시가 배차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다음카카오가 선보일 카카오 택시 앱은 두 가지 버전으로, 택시 기사들의 회원 등록과 호출 확인을 위한 기사용과 택시 호출과 배차 확인을 위한 승객용으로 제공된다.

이를 위해 3사는 이날 카카오 택시 서비스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각자의 역할을 나눌 예정이며, 다음카카오는 카카오 택시 서비스 관련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그에 따른 시스템의 개발 및 운영, 관련 정책의 수립, 서비스 확산을 위한 홍보 및 마케팅 프로모션을 맡는다.

서울택시조합은 안정적인 기사 회원 확보 및 이들에게 지속적인 서비스 사용을 촉진하는 한편, 카카오택시 서비스 정책 수립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한국스마트카드는 데이터 연동 기술을 지원하는 등 자사 인프라를 이용해 카카오 택시 서비스 확산을 돕는다.

다음카카오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시발점으로 삼고 전국 택시 사업 관련 파트너 대상 협력의 폭을 넓혀나갈 예정이다.

‘카카오 택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카카오 택시, 빨리 나왔으면” , “카카오 택시, 우버만큼 편리 하겠는걸” , “카카오 택시, 전국으로 퍼져나갔으면”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