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이란 ‘예멘 갈등’… 핵협상 최종합의 먹구름

등록 2015.04.22.
美, 반군 무기지원 감시 항모 급파… 이란은 억류 美기자 간첩죄 기소

지난달 핵협상 잠정 타결로 순풍을 맞았던 미국과 이란 관계가 잇따른 군사·외교적 돌발 악재를 만나 표류할 조짐을 나타내고 있다. 미국은 20일 이란이 예멘의 후티 반군에 무기를 지원하는지 감시하기 위해 아덴 만 인근 해역에 핵 항모를 급파했다. 같은 날 이란은 억류하고 있던 워싱턴포스트(WP) 기자에게 간첩죄를 적용했다.

미 국방부는 이날 걸프 만에 주둔하고 있던 핵 항모 시어도어 루스벨트와 유도미사일 순양함 노르망디를 호르무즈 해협을 거쳐 예멘과 소말리아 사이 해역인 아덴 만으로 이동시켰다고 밝혔다. 이들은 앞서 현장에 배치된 10척의 다른 미군 전함들과 함께 해상 안보 작전을 수행하게 된다.

뉴욕타임스는 이날 익명의 군 소식통을 인용해 “이번 작전은 예멘 반군에 무기를 지원할 것으로 우려되는 이란 정부에 대한 경고인 동시에 정부군을 돕기 위해 공습을 단행하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에 대한 승인의 성격을 띠고 있다”고 보도했다. 조시 어니스트 백악관 대변인은 “일방에 대한 무기 지원은 지역 안정을 해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1월 시아파 후티 반군이 쿠데타를 일으키며 시작된 예멘 내전은 시아파의 맹주인 이란과 수니파 맹주인 사우디아라비아를 중심으로 한 지역 내 이슬람 종교 분쟁으로 비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미국은 사우디아라비아와 인근 수니파 국가들을 지원해 이란 핵협상 잠정 타결 이후 안보 불안을 해소하려 한다고 미국 언론들은 분석했다.

한편 어니스트 대변인은 이란 정부가 지난해 7월 말부터 억류해온 WP의 제이슨 리자이안 테헤란 특파원(38)에게 간첩 혐의를 적용한 것에 대해 “터무니없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이란 정부는 리자이안이 기자 임무를 수행하면서 기밀 정보를 수집해 미국에 협력했다며 재판에 넘길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미국과 이란 양측은 6월 말까지 핵문제 최종 합의안을 도출하기 위해 22일부터 이틀 동안 오스트리아 빈에서 추가 협상을 시작한다. 양측은 대이란 제재 해제 조건과 시점, 이란의 우라늄 농축 유예 기간,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사찰 범위 등 핵심 쟁점에 대해 이견을 보이고 있다.

워싱턴=신석호 특파원 kyle@donga.com

美, 반군 무기지원 감시 항모 급파… 이란은 억류 美기자 간첩죄 기소

지난달 핵협상 잠정 타결로 순풍을 맞았던 미국과 이란 관계가 잇따른 군사·외교적 돌발 악재를 만나 표류할 조짐을 나타내고 있다. 미국은 20일 이란이 예멘의 후티 반군에 무기를 지원하는지 감시하기 위해 아덴 만 인근 해역에 핵 항모를 급파했다. 같은 날 이란은 억류하고 있던 워싱턴포스트(WP) 기자에게 간첩죄를 적용했다.

미 국방부는 이날 걸프 만에 주둔하고 있던 핵 항모 시어도어 루스벨트와 유도미사일 순양함 노르망디를 호르무즈 해협을 거쳐 예멘과 소말리아 사이 해역인 아덴 만으로 이동시켰다고 밝혔다. 이들은 앞서 현장에 배치된 10척의 다른 미군 전함들과 함께 해상 안보 작전을 수행하게 된다.

뉴욕타임스는 이날 익명의 군 소식통을 인용해 “이번 작전은 예멘 반군에 무기를 지원할 것으로 우려되는 이란 정부에 대한 경고인 동시에 정부군을 돕기 위해 공습을 단행하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에 대한 승인의 성격을 띠고 있다”고 보도했다. 조시 어니스트 백악관 대변인은 “일방에 대한 무기 지원은 지역 안정을 해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1월 시아파 후티 반군이 쿠데타를 일으키며 시작된 예멘 내전은 시아파의 맹주인 이란과 수니파 맹주인 사우디아라비아를 중심으로 한 지역 내 이슬람 종교 분쟁으로 비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미국은 사우디아라비아와 인근 수니파 국가들을 지원해 이란 핵협상 잠정 타결 이후 안보 불안을 해소하려 한다고 미국 언론들은 분석했다.

한편 어니스트 대변인은 이란 정부가 지난해 7월 말부터 억류해온 WP의 제이슨 리자이안 테헤란 특파원(38)에게 간첩 혐의를 적용한 것에 대해 “터무니없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이란 정부는 리자이안이 기자 임무를 수행하면서 기밀 정보를 수집해 미국에 협력했다며 재판에 넘길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미국과 이란 양측은 6월 말까지 핵문제 최종 합의안을 도출하기 위해 22일부터 이틀 동안 오스트리아 빈에서 추가 협상을 시작한다. 양측은 대이란 제재 해제 조건과 시점, 이란의 우라늄 농축 유예 기간,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사찰 범위 등 핵심 쟁점에 대해 이견을 보이고 있다.

워싱턴=신석호 특파원 kyle@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어남선생 레시피] 고물가 시대! 저렴한 가지 가장 맛있게 먹는 법! 가지튀김 | KBS 220930 방송
    재생04:36
    1
    신상출시 편스토랑[어남선생 레시피] 고물가 시대! 저렴한 가지 가장 맛있게 먹는 법! 가지튀김 | KBS 220930 방송
  2. "차라리 이혼을 해" 엄마·아빠의 계속된 거친 싸움에 지친 아이들
    재생05:15
    2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차라리 이혼을 해" 엄마·아빠의 계속된 거친 싸움에 지친 아이들
  3. 다시 교단에 선 하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에 놀란 천수? 그저 두리번..  | KBS 221001 방송
    재생02:11
    3
    살림하는 남자들다시 교단에 선 하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에 놀란 천수? 그저 두리번.. | KBS 221001 방송
  4. 고부 갈등으로부터 시작된 부부 갈등, 부모 다툼에 눈치 보는 아이들
    재생04:26
    4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고부 갈등으로부터 시작된 부부 갈등, 부모 다툼에 눈치 보는 아이들
  5. 광희 삼촌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와 우당탕탕 샌드위치 만들기 | KBS 220930 방송
    재생03:57
    5
    슈퍼맨이 돌아왔다광희 삼촌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와 우당탕탕 샌드위치 만들기 | KBS 220930 방송
  6. ※부부 갈등 심층 분석※ 아빠가 엄마의 다소 강압적으로 보이는 훈육을 회피했던 이유
    재생04:57
    6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부부 갈등 심층 분석※ 아빠가 엄마의 다소 강압적으로 보이는 훈육을 회피했던 이유
  7. ↑만두를 빚으면 조절 능력이 쑥↑ 소근육 발달과 감정 조절 능력을 기르는 만두 빚기
    재생04:47
    7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만두를 빚으면 조절 능력이 쑥↑ 소근육 발달과 감정 조절 능력을 기르는 만두 빚기
  8. 휴대폰과 거리 두기 프로젝트! 금쪽이네는 과연 휴대폰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재생06:46
    8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휴대폰과 거리 두기 프로젝트! 금쪽이네는 과연 휴대폰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9. [금쪽 속마음] 엄마아빠의 이혼을 예상하고 벌써부터 누굴 따라가야 할지 고민하는 아이들
    재생04:46
    9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금쪽 속마음] 엄마아빠의 이혼을 예상하고 벌써부터 누굴 따라가야 할지 고민하는 아이들
  10. 그렇게 싸울 거면 이혼하는 게 낫다고 하는 금쪽이에 할 말을 잃어버린 부부
    재생15:52
    10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그렇게 싸울 거면 이혼하는 게 낫다고 하는 금쪽이에 할 말을 잃어버린 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