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연인 윤계상의 애정 가득 쪽지 공개 “물에 타서 먹기 꼭♥”

등록 2015.12.15.
‘이하늬 윤계상’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연인 윤계상을 언급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이하늬와 가수 이승철이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하늬의 냉장고에서는 매실 엑기스가 발견됐다.

특히 이 엑기스 통에는 “매실 엑기스. 물에 타서 먹기 꼭♥”이라는 애정이 듬뿍 담긴 메세지가 붙어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MC 김성주는 연인 윤계상에게 받은 것이라고 추측하며 “그 분 글씨체가 이런가 봐”라고 웃었고, 이하늬는 “그 분은 너무 악필이어서 글씨를 잘 못써요”라고 수줍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이하늬 윤계상’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연인 윤계상을 언급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이하늬와 가수 이승철이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하늬의 냉장고에서는 매실 엑기스가 발견됐다.

특히 이 엑기스 통에는 “매실 엑기스. 물에 타서 먹기 꼭♥”이라는 애정이 듬뿍 담긴 메세지가 붙어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MC 김성주는 연인 윤계상에게 받은 것이라고 추측하며 “그 분 글씨체가 이런가 봐”라고 웃었고, 이하늬는 “그 분은 너무 악필이어서 글씨를 잘 못써요”라고 수줍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

VODA 인기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