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치어리더가 된 선수들’

등록 2016.01.18.
여자프로농구 당진서 올스타전… 남부팀, 중부팀에 짜릿한 역전승

MVP 커리… 3점슛 왕엔 박하나

“버스에서 눈을 떠 보니 논밭이라 체육관이 있겠나 싶었는데 도착하니 (팬들이) 줄을 많이 서 계시더라고요.”

이경은(KDB생명)의 말처럼 2015∼2016 KDB생명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이 열린 17일 충남 당진체육관 앞에는 경기 시작 3시간 전부터 팬들이 긴 줄을 만들었다. 그 덕분에 2700석 규모의 관중석은 일찌감치 가득 찼다.

팬들의 열기만큼이나 선수들의 ‘팬 서비스’도 화끈했다. 박진감 있는 시소게임이 벌어지던 경기는 종료 2분여를 남기고 승부가 갈렸다. 4쿼터 중반까지 중부선발(우리은행, KDB생명, KEB하나은행)에 끌려가던 남부선발(삼성생명, 신한은행, KB스타즈)은 연이어 터진 변연하(KB스타즈)의 3점슛 세 방으로 89-84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최우수선수(MVP)는 22득점, 12리바운드, 3도움, 1가로채기로 코트를 휘저은 모니크 커리(신한은행)에게 돌아갔다. 기자단 투표에서 64표 중 37표를 받으며 2년 만에 다시 MVP를 거머쥔 커리는 “정말 이기고 싶었다. 선수들에게 경기 시작 전 ‘꼭 이기자’고 말했다. 그래서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꼭 이기고 싶었던 이유를 묻자 그는 “아무리 올스타전이 재미를 위한 것이라도 난 어떤 게임이든 이기고 싶다. 난 굉장히 경쟁심이 많다. 그게 나다”라고 답했다.

코칭스태프도 치열한 순위 싸움에서 벗어나 팬들을 위해 몸을 던졌다. 올스타전 경기에 앞서 신기성, 전주원, 정선민, 박정은 등 1990년대 농구 코트를 휘어잡았던 각 팀의 감독 코치들은 가수 나윤권 등이 출전한 연예인 농구단을 상대로 한 이벤트 경기에서 녹슬지 않은 실력을 뽐냈다. 현역 시절 ‘총알 탄 사나이’로 불리던 신기성 KEB하나은행 코치는 8득점을 올리며 변함없는 공격 본능을 뽐냈고, 전형수 신한은행 감독대행 역시 어지러운 팀 상황은 잠시 접어 두고 코트를 누볐다.

중부선발 위성우 감독과 남부선발 임근배 감독 역시 팬들을 위해 기꺼이 구두를 벗었다. 맨발로 지압판을 건너 유소녀 선수들에게 농구공을 건네는 이벤트에 나선 두 감독은 타고난 승부욕을 감추지 못하며 열정적으로 지압판을 오갔다.

올스타전의 또 다른 볼거리인 3점슛 콘테스트에서는 지난해 우승자 박하나(삼성생명)가 17점을 성공시키며 박혜진(우리은행·15점)을 물리치고 3점슛 왕 타이틀을 지켰다.

당진=임보미 기자 bom@donga.com

여자프로농구 당진서 올스타전… 남부팀, 중부팀에 짜릿한 역전승

MVP 커리… 3점슛 왕엔 박하나

“버스에서 눈을 떠 보니 논밭이라 체육관이 있겠나 싶었는데 도착하니 (팬들이) 줄을 많이 서 계시더라고요.”

이경은(KDB생명)의 말처럼 2015∼2016 KDB생명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이 열린 17일 충남 당진체육관 앞에는 경기 시작 3시간 전부터 팬들이 긴 줄을 만들었다. 그 덕분에 2700석 규모의 관중석은 일찌감치 가득 찼다.

팬들의 열기만큼이나 선수들의 ‘팬 서비스’도 화끈했다. 박진감 있는 시소게임이 벌어지던 경기는 종료 2분여를 남기고 승부가 갈렸다. 4쿼터 중반까지 중부선발(우리은행, KDB생명, KEB하나은행)에 끌려가던 남부선발(삼성생명, 신한은행, KB스타즈)은 연이어 터진 변연하(KB스타즈)의 3점슛 세 방으로 89-84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최우수선수(MVP)는 22득점, 12리바운드, 3도움, 1가로채기로 코트를 휘저은 모니크 커리(신한은행)에게 돌아갔다. 기자단 투표에서 64표 중 37표를 받으며 2년 만에 다시 MVP를 거머쥔 커리는 “정말 이기고 싶었다. 선수들에게 경기 시작 전 ‘꼭 이기자’고 말했다. 그래서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꼭 이기고 싶었던 이유를 묻자 그는 “아무리 올스타전이 재미를 위한 것이라도 난 어떤 게임이든 이기고 싶다. 난 굉장히 경쟁심이 많다. 그게 나다”라고 답했다.

코칭스태프도 치열한 순위 싸움에서 벗어나 팬들을 위해 몸을 던졌다. 올스타전 경기에 앞서 신기성, 전주원, 정선민, 박정은 등 1990년대 농구 코트를 휘어잡았던 각 팀의 감독 코치들은 가수 나윤권 등이 출전한 연예인 농구단을 상대로 한 이벤트 경기에서 녹슬지 않은 실력을 뽐냈다. 현역 시절 ‘총알 탄 사나이’로 불리던 신기성 KEB하나은행 코치는 8득점을 올리며 변함없는 공격 본능을 뽐냈고, 전형수 신한은행 감독대행 역시 어지러운 팀 상황은 잠시 접어 두고 코트를 누볐다.

중부선발 위성우 감독과 남부선발 임근배 감독 역시 팬들을 위해 기꺼이 구두를 벗었다. 맨발로 지압판을 건너 유소녀 선수들에게 농구공을 건네는 이벤트에 나선 두 감독은 타고난 승부욕을 감추지 못하며 열정적으로 지압판을 오갔다.

올스타전의 또 다른 볼거리인 3점슛 콘테스트에서는 지난해 우승자 박하나(삼성생명)가 17점을 성공시키며 박혜진(우리은행·15점)을 물리치고 3점슛 왕 타이틀을 지켰다.

당진=임보미 기자 bom@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갈등 폭발 "눈치 보는 게 너무 싫어" 같이하는 즐거움을 잃은 6년차 안현모X라이머 부부!! | tvN 220815 방송
    재생05:06
    1
    우리들의 차차차갈등 폭발 "눈치 보는 게 너무 싫어" 같이하는 즐거움을 잃은 6년차 안현모X라이머 부부!! | tvN 220815 방송
  2. [7화 예고] 김상경, 김민재 정체 알고 있었다?! 계수의원 풍비박산 위기
    재생00:37
    2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7화 예고] 김상경, 김민재 정체 알고 있었다?! 계수의원 풍비박산 위기
  3. 성공한 도청? 차대표를 쫒는 곽시양과 강미나 과연 차대표는 어디로 가는걸까? | KBS 220815 방송
    재생02:40
    3
    미남당성공한 도청? 차대표를 쫒는 곽시양과 강미나 과연 차대표는 어디로 가는걸까? | KBS 220815 방송
  4. 김소현 · 뮤지컬 명성황후 앙상블 - 백성이여 일어나라 <뮤지컬 명성황후 中> | KBS 220815 방송
    재생05:24
    4
    광복 77주년 코리아 온 스테이지 <600년의 길이 열리다>김소현 · 뮤지컬 명성황후 앙상블 - 백성이여 일어나라 <뮤지컬 명성황후 中> | KBS 220815 방송
  5. [속풀이 상담소] 20년간 외도 저지른 남편, 내연녀 감싸려 자해까지? "식칼을 가지고 와서 협박하더라고요" MBN 220813 방송
    재생01:49
    5
    속풀이쇼 동치미[속풀이 상담소] 20년간 외도 저지른 남편, 내연녀 감싸려 자해까지? "식칼을 가지고 와서 협박하더라고요" MBN 220813 방송
  6. ‘슈퍼맘’ 나비, 김윤지에 전하는 속전속결 임신 1급 비법
    재생01:54
    6
    동상이몽2_너는 내 운명‘슈퍼맘’ 나비, 김윤지에 전하는 속전속결 임신 1급 비법
  7. [3화 예고] 세 명의 여자들과 데이트를 한 후 그의 마음은..?
    재생00:30
    7
    각자의 본능대로[3화 예고] 세 명의 여자들과 데이트를 한 후 그의 마음은..?
  8. 조선시대에도 브로맨스가..? 당대 최고 화가-시인의 교환일기 | JTBC 220814 방송
    재생08:45
    8
    차이나는 클라스조선시대에도 브로맨스가..? 당대 최고 화가-시인의 교환일기 | JTBC 220814 방송
  9. [예고] ‘정신 똑바로 차리고 살아!’ 충격에 휩싸인 혜리&윤배네 | 고딩엄빠2 MBN 220809 방송
    재생01:00
    9
    고딩엄빠2[예고] ‘정신 똑바로 차리고 살아!’ 충격에 휩싸인 혜리&윤배네 | 고딩엄빠2 MBN 220809 방송
  10. 촬영 후 햄버거 먹부림 시작!  규정속도(?) 준수하는 친구와 달리 폭주하는 이장우, MBC 220805 방송
    재생04:46
    10
    나 혼자 산다촬영 후 햄버거 먹부림 시작! 규정속도(?) 준수하는 친구와 달리 폭주하는 이장우, MBC 220805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