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소형 ‘가오리 로봇’ 공개… ‘웨이브 타며 물속 유유히’

등록 2016.07.08.
在美 한국인 과학자, ‘사이언스’에 공개… 금으로 만든 뼈에 고무 피부 씌워

쥐의 심장근육세포 20만 개 이식… 빛 파장 조절해 로봇 움직임 조정

작은 가오리 한 마리가 푸른빛을 따라 웨이브를 그리며 유유히 물속을 누빈다. 금으로 만든 단단한 뼈, 쥐의 심장근육세포로 이뤄진 탄탄한 근육, 고무로 만든 부드러운 피부까지. 흡사 진짜 가오리처럼 헤엄치는 이 녀석은 ‘가오리 로봇’이다. 살아있는 동물세포를 금속, 고무 등에 결합시켰다는 점에서 ‘바이오하이브리드 로봇’으로 볼 수 있다.

가오리 로봇을 만든 주인공은 재미 한국인 과학자인 박성진 미국 하버드대 위스생물공학연구소 전임연구원이다. 박 연구원은 최정우 서강대 교수팀, 미국 스탠퍼드대와 공동으로 가오리를 모방한 가오리 로봇을 개발해 과학학술지 ‘사이언스’ 8일자에 처음 공개했다.

가오리는 납작한 몸통에 긴 꼬리가 달린 구조로 머리에서 꼬리까지 몸 전체를 파도 모양으로 움직이며 헤엄친다. 이동 속도가 매우 빠르고 에너지 효율도 높다. 가오리 로봇의 크기는 실제 가오리의 10분의 1 정도로 무게는 10g, 몸통 너비는 약 16mm다. 10원짜리 동전(18mm)보다 작다. 뼈대는 실제 가오리와 동일하다. 가오리 로봇의 핵심은 근육을 이루는 쥐의 심장근육세포다. 가오리 로봇 한 마리에 심장근육세포 20만 개가 들어갔다. 연구진은 머리 부분에 위치한 심장근육세포의 유전자를 조작해 광(光) 활성을 띠도록 만들었다. 청색광을 쪼이면 전기신호가 생기면서 근육이 수축한다. 별도의 동력원 없이 근육만 이용해 움직이는 원리다.

박 연구원은 7일 동아일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머리에서 시작된 전기신호가 심장근육세포를 따라 몸 전체로 전파된다”며 “근육이 순차적으로 수축과 이완을 거듭하고 가오리 로봇은 웨이브를 그리며 헤엄친다”고 설명했다.

현재 가오리 로봇은 장애물을 피해 이동할 수 있는 수준이다. 평균 초속 1.5mm, 최대 초속 3.2mm로 몸통의 15배가 넘는 250mm 이동 기록을 갖고 있다. 이는 실제 가오리의 수영 실력의 63% 수준이다. 지금까지 개발된 바이오하이브리드 로봇 중에서는 성능이 가장 뛰어나다.



가오리 로봇은 인공심장을 만들기 위해 개발됐다. 박 연구원은 “스스로 뛰는 인공심장을 만들기 위해서는 심장근육세포뿐만 아니라 신경세포까지 함께 구현할 수 있어야 한다”며 “궁극적으로는 다양한 감각정보를 스스로 처리하고 자율적으로 움직이는 인공 생명체를 만들어 수중 탐사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도록 하고 싶다”고 말했다.

 

송경은 동아사이언스 기자 kyungeun@donga.com

在美 한국인 과학자, ‘사이언스’에 공개… 금으로 만든 뼈에 고무 피부 씌워

쥐의 심장근육세포 20만 개 이식… 빛 파장 조절해 로봇 움직임 조정

작은 가오리 한 마리가 푸른빛을 따라 웨이브를 그리며 유유히 물속을 누빈다. 금으로 만든 단단한 뼈, 쥐의 심장근육세포로 이뤄진 탄탄한 근육, 고무로 만든 부드러운 피부까지. 흡사 진짜 가오리처럼 헤엄치는 이 녀석은 ‘가오리 로봇’이다. 살아있는 동물세포를 금속, 고무 등에 결합시켰다는 점에서 ‘바이오하이브리드 로봇’으로 볼 수 있다.

가오리 로봇을 만든 주인공은 재미 한국인 과학자인 박성진 미국 하버드대 위스생물공학연구소 전임연구원이다. 박 연구원은 최정우 서강대 교수팀, 미국 스탠퍼드대와 공동으로 가오리를 모방한 가오리 로봇을 개발해 과학학술지 ‘사이언스’ 8일자에 처음 공개했다.

가오리는 납작한 몸통에 긴 꼬리가 달린 구조로 머리에서 꼬리까지 몸 전체를 파도 모양으로 움직이며 헤엄친다. 이동 속도가 매우 빠르고 에너지 효율도 높다. 가오리 로봇의 크기는 실제 가오리의 10분의 1 정도로 무게는 10g, 몸통 너비는 약 16mm다. 10원짜리 동전(18mm)보다 작다. 뼈대는 실제 가오리와 동일하다. 가오리 로봇의 핵심은 근육을 이루는 쥐의 심장근육세포다. 가오리 로봇 한 마리에 심장근육세포 20만 개가 들어갔다. 연구진은 머리 부분에 위치한 심장근육세포의 유전자를 조작해 광(光) 활성을 띠도록 만들었다. 청색광을 쪼이면 전기신호가 생기면서 근육이 수축한다. 별도의 동력원 없이 근육만 이용해 움직이는 원리다.

박 연구원은 7일 동아일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머리에서 시작된 전기신호가 심장근육세포를 따라 몸 전체로 전파된다”며 “근육이 순차적으로 수축과 이완을 거듭하고 가오리 로봇은 웨이브를 그리며 헤엄친다”고 설명했다.

현재 가오리 로봇은 장애물을 피해 이동할 수 있는 수준이다. 평균 초속 1.5mm, 최대 초속 3.2mm로 몸통의 15배가 넘는 250mm 이동 기록을 갖고 있다. 이는 실제 가오리의 수영 실력의 63% 수준이다. 지금까지 개발된 바이오하이브리드 로봇 중에서는 성능이 가장 뛰어나다.



가오리 로봇은 인공심장을 만들기 위해 개발됐다. 박 연구원은 “스스로 뛰는 인공심장을 만들기 위해서는 심장근육세포뿐만 아니라 신경세포까지 함께 구현할 수 있어야 한다”며 “궁극적으로는 다양한 감각정보를 스스로 처리하고 자율적으로 움직이는 인공 생명체를 만들어 수중 탐사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도록 하고 싶다”고 말했다.

 

송경은 동아사이언스 기자 kyungeun@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손석구 영상 정주행 끝났다고요? 끝이 어딨습니까 이제부터 시작일 뿐 |•\
    재생13:43
    1
    DRAMA Voyage(봐야지)손석구 영상 정주행 끝났다고요? 끝이 어딨습니까 이제부터 시작일 뿐 |•'-'•)و|나의 해방일지|JTBC 2205022 방송 외
  2. \
    재생03:07
    2
    엠카운트다운'COMEBACK' 퍼포먼스 퀸 ‘효연(HYO)'의 'DEEP' 무대 | Mnet 220526 방송
  3. "아무튼 수고했어요, 서동희 씨"호평인 남상지의 디자인을 보고 무시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재생01:35
    3
    으라차차 내 인생"아무튼 수고했어요, 서동희 씨"호평인 남상지의 디자인을 보고 무시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4. \
    재생03:56
    4
    엠카운트다운'최초 공개' 느낌있는 비보잉 ‘강다니엘'의 'Upside Down' 무대 | Mnet 220526 방송
  5. [나는솔로 47회 예고] 언제나 설레는 우렁찬 첫 데이트 신청! 3MC를 놀라게 만든 솔로녀의 선택은...!?ㅣ나는솔로 EP.47ㅣSBSPLUSㅣ매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
    재생00:30
    5
    나는 SOLO[나는솔로 47회 예고] 언제나 설레는 우렁찬 첫 데이트 신청! 3MC를 놀라게 만든 솔로녀의 선택은...!?ㅣ나는솔로 EP.47ㅣSBSPLUSㅣ매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
  6. "무슨 일이에요, 두 사람"붙어있는 두 사람을 발견한 차민지, 질투에 화를 내는데... | KBS 220526 방송
    재생01:59
    6
    으라차차 내 인생"무슨 일이에요, 두 사람"붙어있는 두 사람을 발견한 차민지, 질투에 화를 내는데... | KBS 220526 방송
  7. [단독 선공개] 찐남편이 폭로하는 중년 나희도 본체 | KBS 방송
    재생01:33
    7
    불후의 명곡2 전설을 노래하다[단독 선공개] 찐남편이 폭로하는 중년 나희도 본체 | KBS 방송
  8. 노희경 작가X김양희 감독 PICK! 엄정화X이정은 블루스 명장면 총정리 (feat. 연기맛집)
    재생10:35
    8
    우리들의 블루스노희경 작가X김양희 감독 PICK! 엄정화X이정은 블루스 명장면 총정리 (feat. 연기맛집)
  9. "서동희 씨는 내가 그렇게 우습게 보여?!"남상지에게 소리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재생01:30
    9
    으라차차 내 인생"서동희 씨는 내가 그렇게 우습게 보여?!"남상지에게 소리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10. 독보적인 음색을 가진 17세 최연소 싱송라, 자작곡 위해 무대연출까지?!
    재생05:52
    10
    청춘스타독보적인 음색을 가진 17세 최연소 싱송라, 자작곡 위해 무대연출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