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박성현, 한화금융클래식서 우승…‘시즌 7승’

등록 2016.09.05.
한화금융클래식서 고진영 제쳐… “꼭 우승해야한다는 절박함 통했어요”

시즌 상금 12억… 신기록 돌파 눈앞

호사다마라고 했던가. 박성현(23·넵스)은 8월 들어 찜통더위를 뚫고 2연속 우승을 차지하며 불같은 상승세를 달렸다. 하지만 지난주 하이원리조트오픈에서 2라운드 9번홀까지 10오버파의 부진을 보인 뒤 경기를 포기해 구설에 시달렸다. 그 사유가 캐디 부상이어서 평균 타수를 관리하기 위한 고의 기권 의혹 논란에 휩싸였다.

누리꾼들의 일방적인 비난 댓글까지 쏟아지면서 마음고생을 심하게 했던 박성현은 외부와의 접촉까지 끊었다. 명예 회복을 다짐하며 출전한 한화금융 클래식에서는 3일 3라운드에서 슬로 플레이로 1벌타까지 받았다.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슬로 플레이에 따른 벌타를 받은 충격에 경기 후 인터뷰까지 거절할 만큼 속이 상했다.

하지만 올 시즌 필드의 대세로 떠오른 박성현은 포기하지 않았다. 박성현은 4일 충남 태안 골든베이골프장(파72)에서 열린 한화금융 클래식 4라운드에서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10위로 출발해 2번홀에서 티샷 OB로 더블보기를 했지만 이후 이글 1개와 버디 5개로 5타를 줄여 최종 합계 6언더파 282타로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2위 고진영(넵스)을 1타 차로 제친 박성현은 시즌 7승이자 통산 10승째를 올렸다.

우승상금 3억 원을 받은 그는 역대 시즌 상금 2위 기록에 해당하는 12억591만 원으로 2014년 김효주(롯데)가 달성한 최다 기록에 300만 원 차로 다가섰다. 2007년 신지애의 시즌 최다승 기록(9승)에도 2승 차로 따라붙었다. 최근 4개 대회에서 3승을 거둔 박성현은 “꼭 우승해야 한다는 절박함이 통했다. 티샷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10번, 18번홀에서 우드 또는 하이브리드를 잡았던 게 잘 맞아떨어졌다. 시즌 전 목표가 5승이었는데 이제 8승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4번홀에서 9m 이글 퍼팅을 성공시킨 뒤 7번홀 버디를 앞세워 순위를 끌어올린 박성현은 14, 15번홀 연속 버디로 고진영과 공동 선두가 됐다. 박성현은 남은 3개 홀을 침착하게 파로 마무리해 17번홀에서 1m 파 퍼팅에 실패한 고진영의 추격을 따돌렸다.

초청선수로 출전한 세계 랭킹 5위 렉시 톰프슨(미국)은 단독 6위로 마쳤다.

 

김종석 기자 kjs0123@donga.com

한화금융클래식서 고진영 제쳐… “꼭 우승해야한다는 절박함 통했어요”

시즌 상금 12억… 신기록 돌파 눈앞

호사다마라고 했던가. 박성현(23·넵스)은 8월 들어 찜통더위를 뚫고 2연속 우승을 차지하며 불같은 상승세를 달렸다. 하지만 지난주 하이원리조트오픈에서 2라운드 9번홀까지 10오버파의 부진을 보인 뒤 경기를 포기해 구설에 시달렸다. 그 사유가 캐디 부상이어서 평균 타수를 관리하기 위한 고의 기권 의혹 논란에 휩싸였다.

누리꾼들의 일방적인 비난 댓글까지 쏟아지면서 마음고생을 심하게 했던 박성현은 외부와의 접촉까지 끊었다. 명예 회복을 다짐하며 출전한 한화금융 클래식에서는 3일 3라운드에서 슬로 플레이로 1벌타까지 받았다.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슬로 플레이에 따른 벌타를 받은 충격에 경기 후 인터뷰까지 거절할 만큼 속이 상했다.

하지만 올 시즌 필드의 대세로 떠오른 박성현은 포기하지 않았다. 박성현은 4일 충남 태안 골든베이골프장(파72)에서 열린 한화금융 클래식 4라운드에서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10위로 출발해 2번홀에서 티샷 OB로 더블보기를 했지만 이후 이글 1개와 버디 5개로 5타를 줄여 최종 합계 6언더파 282타로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2위 고진영(넵스)을 1타 차로 제친 박성현은 시즌 7승이자 통산 10승째를 올렸다.

우승상금 3억 원을 받은 그는 역대 시즌 상금 2위 기록에 해당하는 12억591만 원으로 2014년 김효주(롯데)가 달성한 최다 기록에 300만 원 차로 다가섰다. 2007년 신지애의 시즌 최다승 기록(9승)에도 2승 차로 따라붙었다. 최근 4개 대회에서 3승을 거둔 박성현은 “꼭 우승해야 한다는 절박함이 통했다. 티샷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10번, 18번홀에서 우드 또는 하이브리드를 잡았던 게 잘 맞아떨어졌다. 시즌 전 목표가 5승이었는데 이제 8승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4번홀에서 9m 이글 퍼팅을 성공시킨 뒤 7번홀 버디를 앞세워 순위를 끌어올린 박성현은 14, 15번홀 연속 버디로 고진영과 공동 선두가 됐다. 박성현은 남은 3개 홀을 침착하게 파로 마무리해 17번홀에서 1m 파 퍼팅에 실패한 고진영의 추격을 따돌렸다.

초청선수로 출전한 세계 랭킹 5위 렉시 톰프슨(미국)은 단독 6위로 마쳤다.

 

김종석 기자 kjs0123@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

VODA 인기 동영상

  1. 손석구 영상 정주행 끝났다고요? 끝이 어딨습니까 이제부터 시작일 뿐 |•\
    재생13:43
    1
    DRAMA Voyage(봐야지)손석구 영상 정주행 끝났다고요? 끝이 어딨습니까 이제부터 시작일 뿐 |•'-'•)و|나의 해방일지|JTBC 2205022 방송 외
  2. \
    재생03:07
    2
    엠카운트다운'COMEBACK' 퍼포먼스 퀸 ‘효연(HYO)'의 'DEEP' 무대 | Mnet 220526 방송
  3. "아무튼 수고했어요, 서동희 씨"호평인 남상지의 디자인을 보고 무시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재생01:35
    3
    으라차차 내 인생"아무튼 수고했어요, 서동희 씨"호평인 남상지의 디자인을 보고 무시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4. \
    재생03:56
    4
    엠카운트다운'최초 공개' 느낌있는 비보잉 ‘강다니엘'의 'Upside Down' 무대 | Mnet 220526 방송
  5. [나는솔로 47회 예고] 언제나 설레는 우렁찬 첫 데이트 신청! 3MC를 놀라게 만든 솔로녀의 선택은...!?ㅣ나는솔로 EP.47ㅣSBSPLUSㅣ매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
    재생00:30
    5
    나는 SOLO[나는솔로 47회 예고] 언제나 설레는 우렁찬 첫 데이트 신청! 3MC를 놀라게 만든 솔로녀의 선택은...!?ㅣ나는솔로 EP.47ㅣSBSPLUSㅣ매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
  6. "무슨 일이에요, 두 사람"붙어있는 두 사람을 발견한 차민지, 질투에 화를 내는데... | KBS 220526 방송
    재생01:59
    6
    으라차차 내 인생"무슨 일이에요, 두 사람"붙어있는 두 사람을 발견한 차민지, 질투에 화를 내는데... | KBS 220526 방송
  7. [단독 선공개] 찐남편이 폭로하는 중년 나희도 본체 | KBS 방송
    재생01:33
    7
    불후의 명곡2 전설을 노래하다[단독 선공개] 찐남편이 폭로하는 중년 나희도 본체 | KBS 방송
  8. 노희경 작가X김양희 감독 PICK! 엄정화X이정은 블루스 명장면 총정리 (feat. 연기맛집)
    재생10:35
    8
    우리들의 블루스노희경 작가X김양희 감독 PICK! 엄정화X이정은 블루스 명장면 총정리 (feat. 연기맛집)
  9. "서동희 씨는 내가 그렇게 우습게 보여?!"남상지에게 소리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재생01:30
    9
    으라차차 내 인생"서동희 씨는 내가 그렇게 우습게 보여?!"남상지에게 소리치는 차민지 | KBS 220526 방송
  10. 독보적인 음색을 가진 17세 최연소 싱송라, 자작곡 위해 무대연출까지?!
    재생05:52
    10
    청춘스타독보적인 음색을 가진 17세 최연소 싱송라, 자작곡 위해 무대연출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