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사라지는 것들을 위하여

등록 2009.11.09.
◆서울, 사라지는 것들을 위하여

(박제균 앵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11월 9일 동아 뉴스 스테이션입니다.

삶의 공간에는 그 곳에 살았던 사람들의 흔적이 남아있습니다. 이 때문에 오래된 장소일수록 많은 이야기를 간직하고 있지요.

(김현수 앵커) 나날이 재개발, 재건축되는 서울 지역 곳곳에는 오랜 세월의 흔적을 엿볼 수 있는 공간들이 많습니다. 그 현장들을 영상뉴스팀 구가인 기자가 소개합니다.

=============================

산책하기 좋은 늦가을 토요일 오후. 서울의 한 지하철 역 주변에 스무 명 남짓한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이들은 오늘 서대문 일대를 답사하러 왔습니다.

고풍스러운 외관에 담쟁이덩굴로 둘러싸인 이 건물은 1921년 선교사의 사택으로 처음 지어졌습니다. 70~80년대에는 민주화 운동의 활동 근거지로 사용되다가 현재 한 여성단체의 사무실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일제가 식민통치를 했던 1930년대 서대문 일대에는 고위관리와 경성제국대학 교수들이 사는 대표적인 문화주택지가 들어섰습니다.

70년대 상류층 다세대 주택의 전형을 간직하고 있는 충정맨션은 그 시절의 영화를 아직 간직하고 있습니다.

곳곳에서 발견되는 좁은 골목들. 오랜 시간 동안 건물과 건물들이 부딪치며 불규칙하게 만들어진 그 길들을 지나 동네 꼭대기에 위치한 금화아파트에 다다릅니다.

1969년 지어진 최초의 시민아파트인 이곳은 한 때 주목받는 주거지였지만 1980년 대 이후 강남의 부상과 함께 쇠락했습니다. 130여 세대였다가 현재 모두 철거되고 두개 동, 10여 가구만 거주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안창모 교수 / 경기대

"(시민아파트는) 오늘날의 한국을 있게 한 한강의 기적이라고 하던 시절에 도시가 과밀해지고 주거문제가 심각해졌을 때 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일환이었습니다. 한국의 경제성장과 함께 고락을 같이한..."

(인터뷰) 박길병 / 답사 참가자

"요즘 우리나라 전체가 아파트라던지 대규모 단지 개발이 많잖아요. 사실은 그래서 옛날 게 없어져버리고... 여기는 옛날 동네니까 어찌보면 유서 깊은 동네죠. 생활차이에 의해 보기에 안 좋은 것도 있고 그런데, 사실은 사람이 산 흔적이 녹아있는 거 같아요."

이번 답사를 주최한 이들은 민간연구단체 `문화우리`. 이들은 3년째 서울의 근현대사가 고스란히 담겨있지만 곧 사라지게 될 지역들을 기록하는 작업을 해오고 있습니다.

`음악 좀 한다`는 친구들이 모여들었던 낙원상가. 지난 40년, 한국 록음악의 성지처럼 여겨졌던 이곳은 서울 강북의 도심 재개발 지역으로 지정돼 언제 사라질지 모를 위기에 처해있습니다.

건축가 김수근의 역작으로 평가받는 세운상가 역시 처지는 마찬가지. 곧 철거되고 공원이 될 이곳은 국내최초의 주상복합건물로 한국 근대화를 상징하는 곳입니다.

(인터뷰) 이중재 사무국장 / 문화우리

"동네에 왔을 때 공간에 대한 얘기를 할 수 있고요. 장소에 대한 얘기, 그곳에 사는 사람 이야기도 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다시 보게 되는 거죠. 그곳을..."

새로운 공간이 들어서면 예전보다 훨씬 편리해지겠지만, 옛 공간이 품고 있던 수많은 이야기들을 잃어버릴 것 같아 아쉬움이 남습니다. 동아일보 구가인입니다.

◆서울, 사라지는 것들을 위하여

(박제균 앵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11월 9일 동아 뉴스 스테이션입니다.

삶의 공간에는 그 곳에 살았던 사람들의 흔적이 남아있습니다. 이 때문에 오래된 장소일수록 많은 이야기를 간직하고 있지요.

(김현수 앵커) 나날이 재개발, 재건축되는 서울 지역 곳곳에는 오랜 세월의 흔적을 엿볼 수 있는 공간들이 많습니다. 그 현장들을 영상뉴스팀 구가인 기자가 소개합니다.

=============================

산책하기 좋은 늦가을 토요일 오후. 서울의 한 지하철 역 주변에 스무 명 남짓한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이들은 오늘 서대문 일대를 답사하러 왔습니다.

고풍스러운 외관에 담쟁이덩굴로 둘러싸인 이 건물은 1921년 선교사의 사택으로 처음 지어졌습니다. 70~80년대에는 민주화 운동의 활동 근거지로 사용되다가 현재 한 여성단체의 사무실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일제가 식민통치를 했던 1930년대 서대문 일대에는 고위관리와 경성제국대학 교수들이 사는 대표적인 문화주택지가 들어섰습니다.

70년대 상류층 다세대 주택의 전형을 간직하고 있는 충정맨션은 그 시절의 영화를 아직 간직하고 있습니다.

곳곳에서 발견되는 좁은 골목들. 오랜 시간 동안 건물과 건물들이 부딪치며 불규칙하게 만들어진 그 길들을 지나 동네 꼭대기에 위치한 금화아파트에 다다릅니다.

1969년 지어진 최초의 시민아파트인 이곳은 한 때 주목받는 주거지였지만 1980년 대 이후 강남의 부상과 함께 쇠락했습니다. 130여 세대였다가 현재 모두 철거되고 두개 동, 10여 가구만 거주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안창모 교수 / 경기대

"(시민아파트는) 오늘날의 한국을 있게 한 한강의 기적이라고 하던 시절에 도시가 과밀해지고 주거문제가 심각해졌을 때 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일환이었습니다. 한국의 경제성장과 함께 고락을 같이한..."

(인터뷰) 박길병 / 답사 참가자

"요즘 우리나라 전체가 아파트라던지 대규모 단지 개발이 많잖아요. 사실은 그래서 옛날 게 없어져버리고... 여기는 옛날 동네니까 어찌보면 유서 깊은 동네죠. 생활차이에 의해 보기에 안 좋은 것도 있고 그런데, 사실은 사람이 산 흔적이 녹아있는 거 같아요."

이번 답사를 주최한 이들은 민간연구단체 `문화우리`. 이들은 3년째 서울의 근현대사가 고스란히 담겨있지만 곧 사라지게 될 지역들을 기록하는 작업을 해오고 있습니다.

`음악 좀 한다`는 친구들이 모여들었던 낙원상가. 지난 40년, 한국 록음악의 성지처럼 여겨졌던 이곳은 서울 강북의 도심 재개발 지역으로 지정돼 언제 사라질지 모를 위기에 처해있습니다.

건축가 김수근의 역작으로 평가받는 세운상가 역시 처지는 마찬가지. 곧 철거되고 공원이 될 이곳은 국내최초의 주상복합건물로 한국 근대화를 상징하는 곳입니다.

(인터뷰) 이중재 사무국장 / 문화우리

"동네에 왔을 때 공간에 대한 얘기를 할 수 있고요. 장소에 대한 얘기, 그곳에 사는 사람 이야기도 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다시 보게 되는 거죠. 그곳을..."

새로운 공간이 들어서면 예전보다 훨씬 편리해지겠지만, 옛 공간이 품고 있던 수많은 이야기들을 잃어버릴 것 같아 아쉬움이 남습니다. 동아일보 구가인입니다.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탑승권을 두 번 확인하는 이유 아십니까? | KBS 220925 방송
    재생02:09
    1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탑승권을 두 번 확인하는 이유 아십니까? | KBS 220925 방송
  2. 박나래가 레시피 얻어간 \
    재생02:40
    2
    프리한19박나래가 레시피 얻어간 '얼그레이 하이볼' 그 식당?! 극극극소수 닭 특수 부위 맛집 | tvN SHOW 220926 방송
  3. 입안에서 살살 녹는다 ㅠㅁㅠ 차원이 다른 모둠숙성회에 신난 입짧은햇님 회 먹방!! | tvN 220926 방송
    재생04:23
    3
    줄 서는 식당입안에서 살살 녹는다 ㅠㅁㅠ 차원이 다른 모둠숙성회에 신난 입짧은햇님 회 먹방!! | tvN 220926 방송
  4. 입짧은햇님X송재희의 폭풍 면치기!! 기분 좋게 칼칼한 탄탄면 먹방 가보자고 | tvN 220926 방송
    재생01:39
    4
    줄 서는 식당입짧은햇님X송재희의 폭풍 면치기!! 기분 좋게 칼칼한 탄탄면 먹방 가보자고 | tvN 220926 방송
  5. 분노한 이중문의 호소! 그러나 나영희는 당당하게 궤변을 늘어 놓고.... | KBS 220926 방송
    재생01:51
    5
    황금가면분노한 이중문의 호소! 그러나 나영희는 당당하게 궤변을 늘어 놓고.... | KBS 220926 방송
  6. [31회 선공개] \
    재생02:24
    6
    톡파원 25시[31회 선공개] '군 생활의 활력소' 윤지성이 톡파원에서 보고 싶었던 사람⤜⤞이찬원 《톡파원 25시》 9/26(월) 밤 8시 50분 방송
  7. 이국주표 디저트의 정체는!?  "사장님... 리필이요!" 말리던 매니저도 리필하게 만든 요리!!!, MBC 220924 방송
    재생04:37
    7
    전지적 참견 시점이국주표 디저트의 정체는!? "사장님... 리필이요!" 말리던 매니저도 리필하게 만든 요리!!!, MBC 220924 방송
  8. 그가 다시 보스로 돌아왔다! 구단주가 된 허재의 출근길 모습은? | KBS 220925 방송
    재생01:54
    8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그가 다시 보스로 돌아왔다! 구단주가 된 허재의 출근길 모습은? | KBS 220925 방송
  9. 승무원들의 비행 전에 뭘 하는지 보러 괌? | KBS 220925 방송
    재생02:36
    9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승무원들의 비행 전에 뭘 하는지 보러 괌? | KBS 220925 방송
  10. "배신은 꿈도 꾸지 않는게 좋아" 경고하는 엄기준에 지지 않는 박지후 | tvN 220925 방송
    재생02:17
    10
    작은 아씨들"배신은 꿈도 꾸지 않는게 좋아" 경고하는 엄기준에 지지 않는 박지후 | tvN 220925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