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맨’에서 ‘한화맨’으로…삼성 4개 계열사 직원들 ‘허탈’

등록 2014.11.26.
'삼성맨에서 졸지에 한화맨으로'

삼성과 한화의 빅딜로 화학·방산 계열사 4곳, 8000여명에 이르는 '삼성맨'들이 '한화맨'으로 명찰을 바꿔 달게 됐다.

이에 따라 이번 매각으로 소속이 바뀌는 삼성 계열사 직원들의 고용승계와 처우 등 향후 후속처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현재 삼성 계열사 4곳에 근무하는 직원 수는 8200여명.

경기 성남 판교와 창원에 사업장을 두고 있는 삼성테크윈에는 지난 9월말 기준 4688명이 재직 중이다. 삼성탈레스에는 약 1700명, 삼성종합화학 약 350명, 삼성토탈 약 1490명이 근무 중이다.

삼성그룹은 후속조치와 관련해 구체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으나, 전례를 비춰볼 때 위로금 지급 또는 일부 전환배치를 제시할 가능성이 크다.

삼성은 지난해 10월 보유 지분 전량을 코닝에 매각하면서 '삼성코닝정밀소재'에서 '삼성' 브랜드를 떼냈다. 이후 삼성은 앞서 4000여명의 임직원들로부터 계열사 이동 신청을 받았고, 다른 계열사로 자리를 옮기지 않고 남는 직원들에게 1인당 6000만원 규모의 위로금을 지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 4월 삼성테크윈의 반도체 부품 사업부(MDS)를 신설법인에 매각할 당시에도 삼성은 이동하는 임직원들에게 위로금을 지급했다.

이에 따라 업계에서는 삼성테크윈과 삼성종합화학, 삼성토탈, 삼성탈레스 등 4개 계열사 직원들에게도 이와 비슷한 수준의 처우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삼성그룹의 4개 계열사 직원들은 갑자기 터져나온 매각 소식에 대부분 '허탈'하다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삼성테크윈의 한 직원은 "오늘 아침 매각 보도를 보고 깜짝 놀랐다"며 "하루 아침에 재계 1위에서 재계 9위 소속이 되는데 마냥 기분이 좋을 수는 없다"는 심경을 전했다.

한 삼성토탈 직원도 "갑자기 회사 간판이 바뀌게 돼 당혹스럽다"며 "아직 인력배치 등 확정된 것이 아무것도 없어 현 단계에선 뭐라 말하기 힘들다"고 토로했다.

한편 한화그룹 측은 삼성 계열사 직원들의 고용을 100% 승계하겠다는 입장이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이번에 인수하는 회사의 고용을 그대로 승계하고 삼성그룹의 문화와 한화그룹의 문화를 융합시켜 그룹의 미래 사업을 선도하는 새로운 자양분으로 삼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삼성맨에서 졸지에 한화맨으로'

삼성과 한화의 빅딜로 화학·방산 계열사 4곳, 8000여명에 이르는 '삼성맨'들이 '한화맨'으로 명찰을 바꿔 달게 됐다.

이에 따라 이번 매각으로 소속이 바뀌는 삼성 계열사 직원들의 고용승계와 처우 등 향후 후속처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현재 삼성 계열사 4곳에 근무하는 직원 수는 8200여명.

경기 성남 판교와 창원에 사업장을 두고 있는 삼성테크윈에는 지난 9월말 기준 4688명이 재직 중이다. 삼성탈레스에는 약 1700명, 삼성종합화학 약 350명, 삼성토탈 약 1490명이 근무 중이다.

삼성그룹은 후속조치와 관련해 구체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으나, 전례를 비춰볼 때 위로금 지급 또는 일부 전환배치를 제시할 가능성이 크다.

삼성은 지난해 10월 보유 지분 전량을 코닝에 매각하면서 '삼성코닝정밀소재'에서 '삼성' 브랜드를 떼냈다. 이후 삼성은 앞서 4000여명의 임직원들로부터 계열사 이동 신청을 받았고, 다른 계열사로 자리를 옮기지 않고 남는 직원들에게 1인당 6000만원 규모의 위로금을 지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 4월 삼성테크윈의 반도체 부품 사업부(MDS)를 신설법인에 매각할 당시에도 삼성은 이동하는 임직원들에게 위로금을 지급했다.

이에 따라 업계에서는 삼성테크윈과 삼성종합화학, 삼성토탈, 삼성탈레스 등 4개 계열사 직원들에게도 이와 비슷한 수준의 처우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삼성그룹의 4개 계열사 직원들은 갑자기 터져나온 매각 소식에 대부분 '허탈'하다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삼성테크윈의 한 직원은 "오늘 아침 매각 보도를 보고 깜짝 놀랐다"며 "하루 아침에 재계 1위에서 재계 9위 소속이 되는데 마냥 기분이 좋을 수는 없다"는 심경을 전했다.

한 삼성토탈 직원도 "갑자기 회사 간판이 바뀌게 돼 당혹스럽다"며 "아직 인력배치 등 확정된 것이 아무것도 없어 현 단계에선 뭐라 말하기 힘들다"고 토로했다.

한편 한화그룹 측은 삼성 계열사 직원들의 고용을 100% 승계하겠다는 입장이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이번에 인수하는 회사의 고용을 그대로 승계하고 삼성그룹의 문화와 한화그룹의 문화를 융합시켜 그룹의 미래 사업을 선도하는 새로운 자양분으로 삼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6화 예고 풀버전] 정우X박세영, 궁지에 몰린 선수들을 위해 멘탈코치들이 떴다!
    재생00:30
    1
    멘탈코치 제갈길[6화 예고 풀버전] 정우X박세영, 궁지에 몰린 선수들을 위해 멘탈코치들이 떴다!
  2. [다음이야기] 무학여고에게 받는 피구 원포인트 레슨! 첫 승을 위해 계속되는 훈련
    재생01:24
    2
    강철볼-피구전쟁[다음이야기] 무학여고에게 받는 피구 원포인트 레슨! 첫 승을 위해 계속되는 훈련
  3. " 이정도면 전담 깡패 아니야? " 숨 쉬듯이 자연스러운 소녀시대 몰이 모음|JTBC 220809 방송 외
    재생08:12
    3
    JTBC Voyage(봐야지)" 이정도면 전담 깡패 아니야? " 숨 쉬듯이 자연스러운 소녀시대 몰이 모음|JTBC 220809 방송 외
  4. “제가 신고자인데” 김준배, 경찰들에게 오해받은 사연?!
    재생03:18
    4
    신발 벗고 돌싱포맨“제가 신고자인데” 김준배, 경찰들에게 오해받은 사연?!
  5. "미치겠는 건 저예요" 가족들과 행복한 오현경의 또 다른 모습🤔 몰래 만난 남자의 정체는?!|디 엠파이어|JTBC 220925 방송
    재생10:47
    5
    DRAMA Voyage(봐야지)"미치겠는 건 저예요" 가족들과 행복한 오현경의 또 다른 모습🤔 몰래 만난 남자의 정체는?!|디 엠파이어|JTBC 220925 방송
  6. "고의, 아니에요" 이유미, 오코치의 프레임에 굴복하지 않기로 했다︎ | tvN 220927 방송
    재생02:52
    6
    멘탈코치 제갈길"고의, 아니에요" 이유미, 오코치의 프레임에 굴복하지 않기로 했다︎ | tvN 220927 방송
  7. ‘교내 유일’ 여자 축구부 W-KICKS의 고민은? ‍️‍️‍️ | KBS 220927 방송
    재생03:27
    7
    오케이? 오케이!‘교내 유일’ 여자 축구부 W-KICKS의 고민은? ‍️‍️‍️ | KBS 220927 방송
  8. 타인의 비난에 상처받은 지성에게 전하는 오은영 힐러의 솔루션.. ‘나의 가치와 목표에 집중하자’ | KBS 220927 방송
    재생03:23
    8
    오케이? 오케이!타인의 비난에 상처받은 지성에게 전하는 오은영 힐러의 솔루션.. ‘나의 가치와 목표에 집중하자’ | KBS 220927 방송
  9. 팬텀싱어 이 노래 들으면 뭔가 한 시즌이 끝날 것 같아.. \
    재생13:34
    9
    JTBC Voyage(봐야지)팬텀싱어 이 노래 들으면 뭔가 한 시즌이 끝날 것 같아.. 'Seasons Of Love'|JTBC 210420 방송
  10. 훈련을 빙자한 오코치의 노골적 괴롭힘에 처한 이유미! | tvN 220927 방송
    재생01:07
    10
    멘탈코치 제갈길훈련을 빙자한 오코치의 노골적 괴롭힘에 처한 이유미! | tvN 220927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