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생존자 구조작업 마무리할 계획

등록 2015.05.04.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대지진 8일 만인 3일(현지시각) 네팔 당국이 외국구조팀에 “고마웠지만, 이제 나가도 된다”는 통보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네팔 당국은 참사 발생 8일 만에 4명이 생환하는 기적도 있었지만 이젠 이재민 대책이 더 시급하다며 생존자 구조 작업을 마무리할 것임을 밝혔다.

락시미 다칼 네팔 내무부 대변인은 이날 “네팔에서 구조작업을 진행 중인 각국 외국구조팀에 이제 나가도 된다”면서 “남은 구조와 수색 작업은 네팔 측이 맡겠다고 통보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다칼 대변인은 “모든 수색과 구조작업은 거의 끝난 상태”라면서 “외국구조팀이 이처럼 위기 순간에 최선을 다해 우리를 도왔다”며 감사 의사를 밝혔다.

네팔 람 샤란 마하트 재무장관은 “이제 문제는 약 50만 명에 달하는 이재민에 거처를 마련해주는 일”이라고 추후의 계획을 설명했다.

마하트 장관은 “장마가 두 달 채 남지 않았고 이미 폭우도 내리기 시작했다”면서 “내주 무렵까지 텐트나 생필품 등을 이재민에 공급하지 않으면 또 다른 재난을 맞게 될 것”이라 지적했다.

네팔 내무부는 이번 대지진으로 네팔 전역에 30만 채가 넘는 가옥이 완파하거나 부분적으로 파손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한 이번 참사의 사망자 수는 주말 사이 히말라야 트레킹 코스에서 외국인 6명과 네팔인 45명이 추가 발견됨에 따라, 7250명으로 집계됐다.

한편, 네팔 주민들은 대지진 발생 후 잇따른 여진으로 공포와 불안감 속에서 일주일을 불안에 떨었지만 이후 점차 정상 생활을 찾아가고 있다.

직장인들은 출근을 시작했고 시장도 개장했다. 주민들도 집과 주변 청소를 시작했다.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엄청난 희생자 수네요”,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얼마나 끔찍할까요”,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네팔 사람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대지진 8일 만인 3일(현지시각) 네팔 당국이 외국구조팀에 “고마웠지만, 이제 나가도 된다”는 통보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네팔 당국은 참사 발생 8일 만에 4명이 생환하는 기적도 있었지만 이젠 이재민 대책이 더 시급하다며 생존자 구조 작업을 마무리할 것임을 밝혔다.

락시미 다칼 네팔 내무부 대변인은 이날 “네팔에서 구조작업을 진행 중인 각국 외국구조팀에 이제 나가도 된다”면서 “남은 구조와 수색 작업은 네팔 측이 맡겠다고 통보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다칼 대변인은 “모든 수색과 구조작업은 거의 끝난 상태”라면서 “외국구조팀이 이처럼 위기 순간에 최선을 다해 우리를 도왔다”며 감사 의사를 밝혔다.

네팔 람 샤란 마하트 재무장관은 “이제 문제는 약 50만 명에 달하는 이재민에 거처를 마련해주는 일”이라고 추후의 계획을 설명했다.

마하트 장관은 “장마가 두 달 채 남지 않았고 이미 폭우도 내리기 시작했다”면서 “내주 무렵까지 텐트나 생필품 등을 이재민에 공급하지 않으면 또 다른 재난을 맞게 될 것”이라 지적했다.

네팔 내무부는 이번 대지진으로 네팔 전역에 30만 채가 넘는 가옥이 완파하거나 부분적으로 파손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한 이번 참사의 사망자 수는 주말 사이 히말라야 트레킹 코스에서 외국인 6명과 네팔인 45명이 추가 발견됨에 따라, 7250명으로 집계됐다.

한편, 네팔 주민들은 대지진 발생 후 잇따른 여진으로 공포와 불안감 속에서 일주일을 불안에 떨었지만 이후 점차 정상 생활을 찾아가고 있다.

직장인들은 출근을 시작했고 시장도 개장했다. 주민들도 집과 주변 청소를 시작했다.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엄청난 희생자 수네요”,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얼마나 끔찍할까요”, “네팔 외국구조팀 나가도 된다, 네팔 사람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VODA 인기 동영상

  1. "우리 세련이한테 감히..." 한재석의 모든 진실을 알게 된 윤진이와 지현우! | KBS 220123 방송
    재생02:53
    1
    신사와 아가씨"우리 세련이한테 감히..." 한재석의 모든 진실을 알게 된 윤진이와 지현우! | KBS 220123 방송
  2. 차화연이 이해가 안 되는 임예진! 다른 의심을 하는데... "세련이 친엄마가 아닌 거 아니야?" | KBS 220123 방송
    재생02:29
    2
    신사와 아가씨차화연이 이해가 안 되는 임예진! 다른 의심을 하는데... "세련이 친엄마가 아닌 거 아니야?" | KBS 220123 방송
  3. 모든 걸 속이고 일을 벌인 차화연에게 분노하는 윤진이와 지현우 뛰쳐나가는데... | KBS 220123 방송
    재생03:03
    3
    신사와 아가씨모든 걸 속이고 일을 벌인 차화연에게 분노하는 윤진이와 지현우 뛰쳐나가는데... | KBS 220123 방송
  4. 지현우에게 화내며 무너져내리는 차화연! "무슨 권리로 여기까지 와서 이러세요!" | KBS 220123 방송
    재생02:06
    4
    신사와 아가씨지현우에게 화내며 무너져내리는 차화연! "무슨 권리로 여기까지 와서 이러세요!" | KBS 220123 방송
  5. 자신의 행복을 위해 지분을 포기한 윤진이! 충격받고 폭발하는 차화연...! | KBS 220123 방송
    재생02:44
    5
    신사와 아가씨자신의 행복을 위해 지분을 포기한 윤진이! 충격받고 폭발하는 차화연...! | KBS 220123 방송
  6. "좋은 일에 써주세요" 결국, 가게를 팔고 보육원에 기부한 이휘향! 가게 주인도 바뀌고...! | KBS 220123 방송
    재생02:46
    6
    신사와 아가씨"좋은 일에 써주세요" 결국, 가게를 팔고 보육원에 기부한 이휘향! 가게 주인도 바뀌고...! | KBS 220123 방송
  7. [14회 예고] 이런 일 겪게 해서 미안해
    재생00:58
    7
    설강화 : snowdrop[14회 예고] 이런 일 겪게 해서 미안해
  8. 지분에 대한 집착을 놓지 못하는 차화연! 실성해버리는데...! "한 푼도 못 주겠다는 거야!" | KBS 220123 방송
    재생03:09
    8
    신사와 아가씨지분에 대한 집착을 놓지 못하는 차화연! 실성해버리는데...! "한 푼도 못 주겠다는 거야!" | KBS 220123 방송
  9. "사랑은 아름다운 거예요" 자신의 아픔을 말하는 지현우를 위로하는 이세희... | KBS 220123 방송
    재생03:06
    9
    신사와 아가씨"사랑은 아름다운 거예요" 자신의 아픔을 말하는 지현우를 위로하는 이세희... | KBS 220123 방송
  10. 차화연에게 한재석을 물어보는 윤진이! 끝까지 숨기는데... "그 소문을 어디서 들었지?" | KBS 220123 방송
    재생02:45
    10
    신사와 아가씨차화연에게 한재석을 물어보는 윤진이! 끝까지 숨기는데... "그 소문을 어디서 들었지?" | KBS 220123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