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식의 양식’ 백종원, “JTBC는 정말 가족적”

등록 2019.11.29.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JTBC홀에서 JTBC ‘양식의 양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백종원, 최강창민, 유현준, 정재찬, 채사장 그리고 JTBC 송원섭 CP와 히스토리채널 박승호 본부장이 참석했다.

백종원은 “다른 방송국도 많이 해봤지만 JTBC는 정말 가족적이다. 다른 방송들은 호텔 각방을 잡아주는데 여긴 모아놓고 촬영을 하더라. 프로그램 의도라고 하는데 제작비를 아끼기 위함이었던 것 같다. 아침엔 온갖 스태프와 출연진이 다 있으니 혼자 먹을 수 없어 어쩔 수 없이 고깃국도 하고 그랬다. 군대에서 하던 걸 했다"고 웃음 지었다.

한편 ‘양식의 양식’은 전 세계 음식 문화 속에서 오늘날 한식의 본 모습을 찾아 모험을 펼치는 교양 프로그램으로 오는 12월 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권혁성 기자 hskwon@donga.com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JTBC홀에서 JTBC ‘양식의 양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백종원, 최강창민, 유현준, 정재찬, 채사장 그리고 JTBC 송원섭 CP와 히스토리채널 박승호 본부장이 참석했다.

백종원은 “다른 방송국도 많이 해봤지만 JTBC는 정말 가족적이다. 다른 방송들은 호텔 각방을 잡아주는데 여긴 모아놓고 촬영을 하더라. 프로그램 의도라고 하는데 제작비를 아끼기 위함이었던 것 같다. 아침엔 온갖 스태프와 출연진이 다 있으니 혼자 먹을 수 없어 어쩔 수 없이 고깃국도 하고 그랬다. 군대에서 하던 걸 했다"고 웃음 지었다.

한편 ‘양식의 양식’은 전 세계 음식 문화 속에서 오늘날 한식의 본 모습을 찾아 모험을 펼치는 교양 프로그램으로 오는 12월 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권혁성 기자 hskwon@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

VODA 인기 동영상